AI All

네이버, 베트남 우정통신대학과 AI 연구센터 열어

2021-05-27 2 min read

네이버, 베트남 우정통신대학과 AI 연구센터 열어

Reading Time: 2 minutes

네이버가 베트남 IT 분야의 대표적인 대학이자 최고 고등연구기관인 우정통신대학(이하 PTIT)과 함께 AI 연구개발 등 다양한 산학협력을 진행할 전용 연구 공간 ‘PTIT-네이버 AI 센터(PTIT-NAVER AI Center)’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네이버는 이번 PTIT와의 공동 AI 센터까지 오픈하며, 3월 하노이과학기술대학(HUST)의 공동 AI 센터에 이어 베트남에서 두 번째 연구 거점을 마련하게 됐다. 지난 2019년 ‘글로벌 AI R&D 벨트’를 선언한 이후, 최근 미국으로 R&D 조직을 확대하고 국내에서는 KAIST서울대와도 공동 AI 연구를 선언하는 등 기술 연구 기반을 전세계로 빠르게 넓혀가고 있는 모습이다.

PTIT 캠퍼스 내에 설치된 ‘PTIT-네이버 공동 AI 센터’에서는 베트남 현지의 우수 인재들과 네이버 연구진들이 딥러닝, 매핑, 동영상, 음성인식 등 다양한 기술 분야 산학과제들을 진행할 예정이다. 대표적으로 ▲Indoor semantic segmentation(실내 이미지의 의미 영역 인식) ▲Fine-grained segmentation by deep learning(딥러닝 기반의 다양한 물체 영역 인식) ▲Neural Network approaches to improve performance of H.264 video coding standard(딥러닝 기반 비디오 코덱 성능 향상) ▲Neural Adaptive Video Streaming(딥러닝 기반 적응형 비디오 스트리밍 기술) ▲Vietnam speech-utterance corpus construction for ASR (베트남어 음성인식 기술 및 데이터 구축) 등이 있다 

네이버는 산학과제 진행 단계에 따라 현지 연구인력들을 대상으로 한 글로벌 연수 프로그램, 네이버 엔지니어들의 현지 특강, 인턴십 및 장학금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지원한다. 이외에도 AI 등 기술 주제와 밀접한 다양한 캠퍼스 행사도 해당 공간에서 수시로 진행될 예정이다. 양측은 PTIT-네이버 AI 센터가 장기적으로 베트남 현지의 우수 인재 육성·확보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부 반 산 PTIT 총장은 “네이버의 산학협력 파트너로서 선정되고 ‘글로벌 AI 연구 벨트’에 참여할 수 있게 돼서 큰 영광이라고 생각한다”며 “PTIT에서 현재 진행 중인 연구 활동과 함께 네이버와의 적극적 AI 기술 교류는 PTIT의 디지털화 과정에 굉장한 힘을 보태며 PTIT의 경쟁력을 더욱 키울 전망이다. 앞으로 양측이 많은 성과와 협력 기회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응우엔 밍 홍 베트남디지털통신협회 회장은 “이번 공동 AI 센터를 설립함으로써 네이버와 PTIT가 정부부처와 교육기관과 함께 협업해 수도권에 한정하지 않고 전국적으로 교육∙연구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알게 됐고, IT분야 관련 기관 책임자로서 이보다 더 좋은 소식이 없다고 생각한다. 공동 AI센터의 많은 성공을 기원한다”고 말했다.

박동진 네이버 베트남 법인장 겸 공동 AI 센터장은 “프랑스에 위치한 글로벌 톱클래스 AI 연구소 네이버랩스유럽, 일본에서의 라인과 야후재팬 간 경영통합, 미국으로 확대된 R&D 조직, KAIST·서울대·HUST·PTIT 등 한국 및 동남아 지역 최고 수준의 대학들과 진행되는 AI 기술 연구/협력 등 글로벌 기술 기업 도약을 위한 다양한 기회들을 마련하게 됐다”며 “향후 전세계 각지 우수한 기술 인재들과 네트워크를 지속적으로 넓히고, 이들과 함께 성장을 도모하는 글로벌 AI 기술 선도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Naver)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