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All Enterprise

마크비전, 불법 콘텐츠 모니터링 플랫폼 출시.. “불법 웹툰 꼼짝마!”

2021-09-09 1 min read

마크비전, 불법 콘텐츠 모니터링 플랫폼 출시.. “불법 웹툰 꼼짝마!”

Reading Time: 1 minute

AI 위조상품 모니터링 서비스를 제공하는 마크비전은 불법 콘텐츠 모니터링 ‘Anti-Piracy’ 플랫폼을 새롭게 출시한다고 밝혔다.

마크비전이 자체 개발한 AI 모델에 기반하여 설계된 이번 플랫폼은 컴퓨터비전 기반의 이미지 분석과 자연어처리(NLP) 시스템을 통해 온라인상의 불법 콘텐츠를 자동으로 감식 및 식별하여 유출 여부를 확인하고 제거하는 작업을 지원한다. 

‘Anti-Piracy’ 플랫폼은 불법 콘텐츠를 24시간 자동으로 모니터링하며, 약 10만여개 불법 콘텐츠 웹사이트 데이터베이스 구축을 통한 비교분석 기술로 매우 높은 정확도를 자랑한다. 자사의 콘텐츠의 불법 사용 현황은 물론 유통 채널까지 함께 확인이 가능한 ‘사용자 인터페이스(UI)’는 위조상품 모니터링 플랫폼과 유사한 형태로 구성됐다. 

‘Anti-Piracy’ 플랫폼이 가장 활발하게 사용될 것으로 예상되는 분야는 웹툰, 웹소설 등 주로 이미지와 텍스트로 구성된 콘텐츠 산업이다. 마크비전은 향후 해당 플랫폼의 적용 범위를 음악, 영상, 게임 등 다양한 미디어 엔터테인먼트 영역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마크비전 이인섭 대표는 “물리적 상품을 보호할 수 있는 위조상품 모니터링에, 무형의 콘텐츠 자산까지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플랫폼이 더해지면서, 기업들에게 보다 다차원적인 IP 보호 시스템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콘텐츠 산업의 한류 열풍이 거세지고 있는 만큼 이번 신규 플랫폼에 대한 잠재 수요는 높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한편, 마크비전은 지난 5월 웹툰, 게임, 엔터테인먼트, 방송 등 다양한 분야의 글로벌 기업들을 고객사로 발굴하고 콘텐츠 IP 모니터링 시장에 대한 영향력을 확대하기 위해 미국 LA로 본사를 이전한 바 있다.

[리걸테크(legal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