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ntents Venture Capital

네이버, 국내 창작자 위해 100억원 출연.. 신보는 1천억 보증지원

2021-10-01 1 min read

네이버, 국내 창작자 위해 100억원 출연.. 신보는 1천억 보증지원

Reading Time: 1 minute

네이버문화체육관광부, 신용보증기금과 함께 코로나 위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문화산업계 지원을 위해 ‘문화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네이버가 100억원의 기금을 특별 출연하면, 해당 출연금에 대한 신보의 보증으로 최대 1천억원의 자금이 중·소형 문화 콘텐츠 사업자들에게 지원될 예정이다. 

협약에 따라 네이버는 신보에 100억원을 출연하고, 신보는 이를 재원으로 향후 3년간 문화상품 제작 및 유통기업에 ‘네이버 특별출연 문화산업 정책보증’ 1천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는 신보가 문체부의 적극적인 정책적 지원을 받아 지원하는 총 1조원 규모의 ‘문화산업 정책보증’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네이버는 자사의 협력업체 뿐만 아니라 문화산업과 관련된 모든 기업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 대상 확대에 적극 동참했다. 영화·방송·애니메이션·음악·공연·게임·만화·캐릭터·출판·광고·지식정보 및 콘텐츠솔루션의 11개 장르와 관련된 제작 및 유통기업이 ‘문화산업 정책보증’의 대상이다. 해당 보증을 기반으로, 일정 요건을 갖춘 중·소형 문화 콘텐츠 기업에게 최대 5억원 한도의 대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네이버 한성숙 대표는 “네이버는 다양한 창작자의 가치를 발견하고, 지속 가능한 성공을 응원하며, 함께 성장하는 것을 핵심 방향성으로 삼아왔다”면서, “이번 협약을 통한 금융지원이 특히 코로나로 운영난을 겪고 있는 음악과 공연 분야의 기업과 창작자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문화산업의 성장과 발전을 위한 금융지원의 발판을 마련했다”며, “신보는 앞으로도 문화산업이 대한민국 핵심 신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뒷받침 하겠다“라고 밝혔다.

[컨텐츠(Contents) 관련 뉴스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