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mmunity Fintech

당근마켓, 간편결제 ‘당근페이’ 출시

2021-11-02 2 min read

당근마켓, 간편결제 ‘당근페이’ 출시

Reading Time: 2 minutes

국내 대표 지역 생활 커뮤니티 당근마켓은 간편결제 서비스인 ‘당근페이’를 제주 지역에서 첫 선을 보인다고 밝혔다. 당근페이는 당근마켓의 자회사인 당근페이가 개발한 간편결제 서비스다. 

당근페이는 당근마켓 이용자의 결제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출시됐다. 당근마켓에서 이웃과의 거래는 물론, 당근마켓이 연결하는 다양한 지역 서비스를 이용할 때 당근페이를 통해 쉽고 편리하게 결제할 수 있는 서비스다.  

당근페이는 제주도를 시작으로 연내 전국 지역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단계적으로 제주에서는 이웃 간 중고 거래에서 간편 송금 기능을 먼저 경험할 수 있다. 당근페이를 이용하면 거래를 위해 현금을 별도로 준비할 필요 없이, 당근 채팅 안에서 실시간 송금 및 확인이 가능하다. 더 이상 거리에서 계좌번호나 예금주 등의 개인 정보를 주고받거나, 각자 별도의 은행 앱을 실행해 이체 완료 내역을 확인하지 않아도 된다.

곧이어 전국 서비스 오픈 시점에는, 당근마켓 ‘내근처’ 탭에서 만날 수 있는 다양한 지역 상점과 생활 밀착형 서비스에서 당근페이 사용처를 확대해 결제 서비스를 본격화할 예정이다. 국내 최초 지역 기반 간편 결제인 당근페이를 통해 지역 공동체 간 연결이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첫 오픈 지역으로 제주도가 선정된 이유도, 지역민을 하나로 연결하는 섬이라는 지리적 특성이 반영됐다. 제주도는 이용자들의 거주지와 직장이 같은 지역 범위 내에 위치해있는 만큼, 지역민 간 거래와 교류가 가장 활발히 일어나는 곳으로, 지역 기반 서비스를 가장 잘 구현할 수 있는 곳으로 꼽힌다. 타겟 인구수 대비 당근마켓 가입률도 95% 이상으로, 당근마켓은 제주도 생활에 없어서는 안 될 필수 생활 서비스로 자리 잡고 있다. 

당근마켓 김재현 대표는 “당근마켓이 가입자 2200만 명의 하이퍼로컬 국민 앱으로 성장하며 이웃 간 거래는 물론, 지역 주민과 상권의 연결이 빠르게 확대되고 있다. 당근페이는 서비스 이용 편의성을 높이는 것은 물론 지역 연결이 더욱 활발하게 일어날 수 있도록 돕는 또 하나의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되며, 이용자 피드백을 반영해 계속해서 고도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당근마켓은 2021년 3월 자회사 당근페이를 설립했다. 전자금융업에 특화된 전문 조직을 구축하여 국내 최초로 지역 생활 편의를 높여 줄 지역 기반 간편결제 서비스를 열어 보일 전망이다.

[커뮤니티(community) 소식 전체보기]

[핀테크(Fin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