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카카오, 3분기 매출 ‘네이버’보다 많아.. 영업이익도 전년 대비 40% 증가

2021-11-04 2 min read

카카오, 3분기 매출 ‘네이버’보다 많아.. 영업이익도 전년 대비 40% 증가

Reading Time: 2 minutes

카카오는 2021년 3분기 매출이 전 분기 대비 29%, 전년 동기 대비 58% 늘어난 1조7,408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영업이익은 전 분기 대비 3%, 전년 동기 대비 40% 증가한 1,682억 원으로, 영업이익률은 9.7%다.

카카오의 2021년 3분기 플랫폼 부문 매출은 전 분기 대비 2%, 전년 동기 대비 35% 증가한 7,787억 원으로 집계됐다.

톡비즈 매출은 전 분기 대비 4%, 전년 동기 대비 38% 증가한 4,049억 원이다. 비즈보드, 카카오톡 채널 등 광고형 매출의 안정적 성장과 함께 톡스토어, 선물하기 등 거래형 매출이 성장을 견인했다. 포털비즈 매출은 전 분기 대비 5%, 전년 동기 대비 2% 감소한 1,192억 원이다. 플랫폼 기타 부문 매출은 카카오페이의 결제, 금융 서비스 확대로 전 분기 대비 3%, 전년 동기 대비 54% 증가한 2,547억 원을 기록했다.

카카오의 콘텐츠 부문 매출은 전 분기 대비 63%, 전년 동기 대비 84% 증가한 9,621억 원이다. 

스토리 매출은 플랫폼과 IP 유통 거래액의 견조한 성장과 함께 타파스와 래디쉬의 편입으로 전 분기 대비 17%, 전년 동기 대비 47% 성장한 2,187억 원을 기록했다. 뮤직 매출은 전 분기 대비 5%, 전년 동기 대비 8% 증가한 1,971억 원을 달성했으며 미디어 매출은 전 분기 대비 5% 하락, 전년 동기 대비 102% 증가한 831억 원이다. 게임 매출은 4,631억 원으로 양대 마켓에서 1위를 달성한 모바일 게임 ‘오딘’의 기록적인 성과로 전분기 대비 260%, 전년 동기 대비 208% 증가했다.

2021년 3분기 영업비용은 전 분기 대비 32%, 전년 동기 대비 60% 늘어난 1조5,726억원으로, 글로벌 사업의 확장에 따른 투자 증가 등이 영향을 미쳤다. 

카카오는 친환경 오피스 구축, 소상공인, 창작자, 창업자 대상 교육 프로그램인 ‘카카오 클래스’ 진행, 혁신 기업 육성을 위한 ESG펀드 조성 등을 통해 ESG 경영을 강화하고 있다. 카카오는 향후 글로벌 콘텐츠 생태계 확장과 차세대 기술 경쟁력 확보에 앞장서고, 상생과 혁신을 위해 지속적인 ESG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한편, 네이버는 2021년 3분기에 매출 1조 7,273억원, 영업이익 3,498억원을 기록하며 역대 분기 최대 실적을 거둔 바 있다. 

[기업 실적(earnings) 관련 뉴스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