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Enterprise

네이버, “오프라인 점주의 온라인 확장 돕는다”

2021-11-12 1 min read

네이버, “오프라인 점주의 온라인 확장 돕는다”

Reading Time: 1 minute

네이버는 오프라인서 활동하는 SME가 온라인에서도 보다 쉽고 효율적으로 사업을 확장할 수 있도록 ‘스마트플레이스 사업자센터’를 전면 개편했다고 밝혔다.

스마트플레이스는 오프라인 SME가 네이버에 ‘내 가게’ 정보를 등록하고 노출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영업시간이나 메뉴를 소개하는 것은 물론 네이버예약, 네이버주문, 스마트콜 등 다양한 기능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우선, 스마트플레이스 사업자센터에서 네이버에 노출되는 ‘내 가게’ 정보를 편집하는 것부터 네이버예약ㆍ주문 등 오프라인 SME 전용 네이버 ‘비즈니스 도구’까지 모두 관리할 수 있게 일원화됐다. 사업자센터 내 카테고리와 기능의 명칭, 배열도 SME의 의견을 반영해 보다 직관적으로 바꿔, 스마트플레이스를 처음 시작하는 SME도 더 쉽게 사용할 수 있게 됐다.

또한, ‘네이버 비즈니스 스쿨’과의 연계를 통해, 누구나 스마트플레이스를 잘 활용할 수 있도록 맞춤 교육을 제공한다. 업종 별로 활용하면 효과적인 비즈니스도구, 사업전략을 고려해 설계된 특화 교육 과정이 제공된다.

오프라인SME가 가장 어려움을 느끼는 데이터 기반의 사업관리도 더욱 편리해졌다. 스마트플레이스 사업자센터 내에서 제공되는 ‘통계’ 기능을 활용하면 ▲사용자들이 네이버 검색을 통해 내 가게 정보를 접한 시간대/요일 별 통계 ▲내 가게의 상품 별 매출 ▲클로바AI를 통한 리뷰 분석 등, 가게의 평판 관리나 고객 타겟팅을 위해 활용할 수 있는 정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향후엔 데이터를 기반으로 문제해결 방안을 제시하는 기능도 추가해, SME의 장기적인 사업 경쟁력을 높이는 플랫폼이 되겠다는 방침이다.

네이버 스마트플레이스를 담당하는 권혁상 리더는 “바쁜 생업을 이어가는 SME가 플랫폼을 활용하는 데 큰 부담 없이, 내 가게를 보다 효율적으로 알리고 많은 고객들과 연결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엔터프라이즈(Enterprise) 서비스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