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하나은행 ·오렌지플래닛, 스타트업 육성 위해 맞손

2021-12-21 1 min read

하나은행 ·오렌지플래닛, 스타트업 육성 위해 맞손

Reading Time: 1 minute

하나은행오렌지플래닛과 ‘금융-게임’을 연계한 스타트업 성장지원의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구축하고 스타트업 육성,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하나은행은 스타트업 지원을 통한 상생협력과 생활금융 관련 신사업발굴을 목적으로 2015년 ‘하나1Q 애자일랩’을 설립, 현재까지 12개 기수, 총 134개 기업을 발굴 육성해왔다. 

오렌지플래닛은 게임 회사 스마일게이트에서 차세대 창업가 지원을 위해 설립한 창업재단으로 2014년 이후 현재까지 총 272개의 스타트업을 지원하고, 누적 투자금액 4천433억원, 약 4천여 개의 일자리를 창출한 바 있다.

또한 수도권에 편중된 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부산, 전주 등의 지역센터를 통해 확대 운영하며 지역 스타트업 발전에도 기여하고 있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오렌지플래닛 전용 오피스 내 ‘하나1Q 애자일랩’ 입주를 통한 공간협력 ▲혁신기업 성장 지원을 위한 스타트업 공동투자 ▲스타트업 육성, 지원 프로그램 업무 협력을 진행하고 향후 협력 범위를 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하나은행 데이터&제휴투자본부 관계자는 “하나1Q 애자일랩 과 오렌지플래닛의 스타트업 발굴, 육성 프로그램 등을 통해 국내 스타트업들의 성공 가능성을 높이길 기대한다”며 “향후에도 이종산업과의 협력을 통해 디지털 기업을 지향하고 생활 속 플랫폼 생태계 구축을 지속적으로 추진해가겠다”고 기대감을 전했다. 

오렌지플래닛 측 역시 “스타트업 성장지원 경험과 하나은행의 금융이 결합해 혁신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육성하는데 큰 기여가 가능할 것”이라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스타트업 육성 파트너로서 긴밀한 협력 체계를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