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Bio-HealthCare Funding

외국인 환자 유치 ‘하이메디’, 30억원 투자유치.. “글로벌 시장 확대”

2021-12-22 < 1 min read

외국인 환자 유치 ‘하이메디’, 30억원 투자유치.. “글로벌 시장 확대”

Reading Time: < 1 minute

외국인 환자 유치 플랫폼 하이메디시리즈A 브릿지 펀딩에서 30억원 규모의 추가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하이메디는  2번의 투자 유치에 성공,  현재까지 누적 투자액은 110억 원이라고 22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티비티파트너스(이하 TBT)가 리딩 투자사로 참여했으며, 글로벌 벤처캐피털인 화이트스타캐피탈(White Star Capital)이 후속 투자했다. 하이메디는 지난 2020년에 시리즈A 펀딩으로 60억원을 투자받은 바 있다. 

하이메디는 2011년 국내 최초로 중동 환자 대상 통역, 숙박, 교통 등 컨시어지 서비스를 선보였으며, 지난해 외국인 환자 유치 플랫폼을 출시했다. 전 세계 TOP 100에 선정된 국내 병원 6곳을 포함해 50개 이상의 병원에서 90개 이상의 진료 예약이 가능하며, 숙소 및 공항 리무진 서비스를 제공한다. 

올해 초에는 코로나 팬데믹으로 병원 접근성이 어려운 중증 외국인 환자를 위해 비대면 진료 서비스까지 확대했다. 하이메디는 이번 투자금을 위드 코로나 전환기에 글로벌 시장 확대 및 빠른 선점을 위해 활용할 계획이다. 주요 타깃 국가인 몽골, 러시아, 중동 걸프협력회의(GCC), 카자흐스탄 내 인지도 제고를 위한 국가별 비대면 진료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며, 중증은 물론 성형, 뷰티 수요가 높은 동남아 시장을 대상으로 한 서비스 및 프로모션도 준비 중이다. 

티비티 이충욱 심사역은 “한국의 수준 높은 의료 기술과 선진화된 병원 인프라로 인바운드 의료관광 시장은 크게 성장할 것으로 전망 한다”라며 “하이메디는 코로나19 기간 동안에 디지털 플랫폼 구축에 집중하여 예상보다 빠르게 서비스를 론칭, 시장 정상화가 예상되는 내년부터 급격한 매출 증가가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이정주 하이메디 대표는 “올해 시작한 비대면 진료 서비스를 통해 한국 의료관광에 대한 수요 회복을 이미 확인했으며, 이에 따라 분기별 성장폭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라며 “해외여행이 본격적으로 재개되는시점에 안정적인 수익 창출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바이오-헬스케어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