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삼성전자, ‘C랩 아웃사이드’ 4기 발대식 개최…스타트업 20개社 지원

2022-02-23 2 min read

author:

삼성전자, ‘C랩 아웃사이드’ 4기 발대식 개최…스타트업 20개社 지원

Reading Time: 2 minutes

삼성전자는 23일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서울R&D캠퍼스에서 ‘C랩 아웃사이드‘ 4기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날 발대식에는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인 더불어민주당 김경만 국회의원, 국민의힘 양금희 국회의원, 정의당 류호정 국회의원, 창업진흥원 김용문 원장, 코리아스타트업포럼 최성진 대표, 삼성전자 경영지원실장 박학규 사장 등이 참석했다.

C랩 아웃사이드는 삼성전자의 외부 스타트업 지원·육성 프로그램이다.

이번 4기 20개 스타트업은 지난해 하반기 진행된 공모전에서 사상 최대인 37대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됐다. 선발기업은 Z세대 글쓰기 능력을 향상시키는 플랫폼 기업 ‘뤼튼테크놀로지스, 자율 주행 로봇을 활용한 도심형 배달 서비스 업체 ‘뉴빌리티‘, 개인 맞춤형 영양제 자동 배합 디바이스 플랫폼 기업 ‘알고케어‘, 디지털 맞춤형 정신건강 케어 솔루션 기업 ‘포티파이’, 해조류 부산물을 이용한 패키징 개발 업체 ‘마린이노베이션’등이다. 

이중 메타버스 3D 이미지 플랫폼 기업 ‘엔닷라이트‘, 기업 법·규제·정책 모니터링 서비스 기업 ‘코딧‘, 블록체인 기반 안전 연구 데이터 인증·관리 플랫폼 기업 ‘레드윗‘ 등 5개사는 여성 창업 기업이다.

삼성전자는 선발된 스타트업에 ▲ 사업지원금 1억원 ▲ 심층 고객 조사 ▲ 데이터 기반 마케팅 ▲ 재무 역량·IR 컨설팅 등 성장 단계별 맞춤형 프로그램을 지원해 성장을 돕는다.

13개 스타트업의 170여명은 삼성전자 서울R&D캠퍼스에 입주해 사무 공간과 식사 등 각종 인프라를 이용한다.

삼성전자의 지원을 받아 세계 최대 전자 전시회 CES 2022에 참가했던 C랩 3기 ‘펫나우‘ 임준호 대표는 “삼성전자라는 든든한 글로벌 파트너와 함께 참여해 주목을 받을 수 있었다”며 “현장에서 세계 각국 투자사, 정부 관계자 등과 미팅을 하는 등 꿈꿨던 세계 진출 계획을 실행하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소프트웨어 & 모바일 앱’ 부문과 ‘헤드폰 & 퍼스널 오디오’ 부문에서 혁신상을 수상한 3D 입체 오디오 솔루션 ‘디지소닉’ 김지헌 대표는 “C랩 아웃사이드 입과 초기부터 CES 출품에 대한 충분한 사전 안내와 꼼꼼한 혁신상 지원 가이드 덕분에 2개 부문에서 혁신상을 수상할 수 있었다”며 삼성전자의 CES 공략 노하우를 적극 활용할 것을 추천했다.

삼성전자는 2018년부터 현재까지 총 426개(사내 182개·외부 244개)의 사내벤처와 스타트업을 육성했다. 이르면 올해 안에 누적 500개(사내 200개·외부 300개) 육성 목표를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C랩 아웃사이드로 지원받은 244개의 스타트업은 총 4천300억원의 후속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C랩 아웃사이드 4기 ‘엔닷라이트’ 박진영 대표는 “C랩 입과를 시작으로 급변하는 세상에 맞서 멋진 성장 곡선을 그려나가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삼성전자 경영지원실장 박학규 사장은 “혁신 스타트업은 대한민국의 중요한 성장 동력”임을 강조하며 “C랩 스타트업이 세계를 무대로 과감히 도전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삼성전자의 글로벌 노하우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유용한 스타트업 리스트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