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mmerce

오드컨셉 ‘PXL’, 도입 이커머스 1000개사 돌파

2022-03-15 1 min read

author:

오드컨셉 ‘PXL’, 도입 이커머스 1000개사 돌파

Reading Time: 1 minute

오드컨셉이 자사 인공지능(AI) 서비스 ‘PXL(픽셀)’를 도입한 패션 이커머스가 1000곳을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2020년 2월 100곳을 넘어선 뒤 2년만에 900% 성장하며 빠른 확장세를 보였다. 

PXL은 소비자 개인 별 스타일과 취향을 이해하고, 이에 맞춰 스타일링을 제안하는 AI 스타일리스트다. 패션 이커머스 안에서 소비자의 쇼핑 만족도를 높여 궁극적으로 이커머스의 성장을 이끄는 역할을 한다.

실제 PXL의 스타일링을 경험한 고객은 일반 고객 대비 구매 전환율, 재방문 등 모든 지표에서 최대 5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지표는 패션 이커머스의 매출 성장으로 이어지고 있다. AI 기술, 데이터 인프라를 갖추기 어려운 중소 패션 이커머스에서 성장을 위한 필수 AI 서비스로 자리매김했다.

오드컨셉은 PXL을 이용하는 패션 이커머스가 가파르게 늘면서 AI 고도화에 필수적인 데이터 규모도 전 세계 최고 수준으로 확보했다. 현재 매월 1300만건이 넘는 상품 데이터가 업데이트되고 있고 이용자와 행동, 취향, 거래 데이터 등은 매월 1억건이 넘는다. 이를 통해 그간 시장에서 시도할 수 없었던 빠르게 변화하는 실제 패션 시장의 트렌드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패션 시장 트렌드 데이터의 꾸준한 획득·학습으로 PXL의 성능은 더 고도화하고, 서비스 퀄리티가 높아지면서 PXL 도입하는 패션 이커머스의 증가로 이어지는 선순환 성장 구조를 확립했다.

오드컨셉은 학계·업계에서 검증받은 AI 기술과 지속해서 확보하고 있는 패션 이커머스 시장의 실제 이용자 거래 기반 트렌드 데이터로 중소 패션 이커머스와 동반 성장을 가속할 계획이다.

김정태 오드컨셉 김정태 대표는 “중소 규모의 패션 이커머스에서 AI 기술과 데이터를 활용하는 인프라를 갖추기는 쉽지 않다”며 “오드컨셉은 생존을 넘어 성장을 이끄는 도구인 AI 기술과 데이터를 중소 패션 이커머스에서 충분히 활용할 수 있게 제공해 함께 성장하는 서비스와 사업을 계속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패션테크(Fashion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