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ntests Government

중기부, ‘신사업창업사관학교’ 500명 모집…정책자금 최대 1억 지원(~4월12일)

2022-03-22 1 min read

author:

중기부, ‘신사업창업사관학교’ 500명 모집…정책자금 최대 1억 지원(~4월12일)

Reading Time: 1 minute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예비 소상공인의 혁신창업 지원을 위해 전국 17개 지역에서 신사업창업사관학교(사관학교) 교육생 약 500명을 4월 12일까지 모집한다. 

사관학교는 소상공인 창업지원사업으로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자신만의 제조기술·노하우 등을 보유한 예비 창업자를 발굴한다. 창업교육, 경영실습, 사업화 자금 등을 패키지로 지원한다.

중기부는 올해부터 창업자의 수준과 창업형태에 맞게 지원받을 수 있도록 개편했다. 창업 준비 수준에 따라 초기형과 완성형으로 이원화해 운영한다.

초기형은 전일교육을 통해 기업가 정신 제고와 사업 아이템 기획을 지원한다. 완성형은 제품, 서비스, 패키징 등의 사업모델 고도화를 돕는다. 파트타임으로 참여도 가능하다.

창업형태별 교육과정도 공간기반 창업과 비공간기반 창업 과정으로 구분해 운영한다. 공간기반 창업은 점포기획과 체험 후 실제 공간구축을 지원해준다. 비공간기반 창업은 시제품 제작, 시장검증 등을 통해 창업아이템별 최적화된 교육과정으로 운영한다.

창업교육을 성공적으로 수료한 교육생은 아이디어의 혁신성과 실현가능성 등에 따라 최대 3000만원까지 사업화 자금도 받는다. 사관학교 졸업생에게는 소진기금 융자 최대 1억원, 소상공인 컨설팅, 크라우드 펀딩과 쇼케이스데이 참여기회 등이 주어진다. 이마트와 공동 지원하는 친환경 제품 인증, 플리마켓 운영, 라이브커머스 등의 다양한 후속연계 지원도 받을 수 있다.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창업을 희망하는 예비창업자라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거주지와 상관 없이 참여하고 싶은 지역별 신사업창업사관학교 운영기관에 신청하면 된다.모집기단은 22일부터 4월12일 오후 6시까지다.

중기부 배석희 소상공인정책과장은 “창의성과 자신만의 콘텐츠로 기존에 없던 차별화된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2030세대 창업이 늘고 있다”며 “이들을 고부가가치 서비스산업과 신제조업의 혁신가로 육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타트업 경진대회/지원사업 소식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