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퍼센트, 긱워커에 중금리 대출 공급 개시…1호 파트너는 ‘생활연구소’


온라인투자연계금융 서비스 8퍼센트를 운영하는 에잇퍼센트는 배달, 청소, 재능 거래 등의 플랫폼에 종사하는 근로자인 긱워커(Gig worker)에 특화된 중금리 대출 상품을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8퍼센트는 긱 이코노미(Gig Economy) 확산에 대응해 각 분야 대표 스타트업이 보유한 빅데이터를 활용해 신용평가 모형을 고도화하고, 포용적인 금융 상품을 육성할 계획이다.

첫 제휴 파트너는 홈클리닝 플랫폼 청소연구소를 운영하는 주식회사 생활연구소이며, 국내 청소 매니저들에게 8퍼센트의 중금리 대출 상품을 공급한다. 이번 상품을 계기로 은행권에서 소외된 긱워커들에게 1.5금융으로 불리는 온투금융의 중금리 대출 공급 확대가 기대된다.

생활연구소 측은 소속 매니저들의 은행 대출 이용이 어려워 2금융을 이용하는 문제점을 해결하고자 국내 1호 온라인투자연계금융(P2P금융) 서비스인 8퍼센트와 제휴를 맺었다.

본 대출 상품의 금리는 연 6.5%부터 시작되며 최대 500만 원까지 가능하다. 특히, 청소연구소 매니저가 필요로 하는 자금의 적시 공급을 돕기 위해 대출금의 40%에 생활연구소가 투자하며 8퍼센트가 20%의 비중으로 법인 투자를 집행해 책임 투자를 강화해 긱워커의 상생을 도모한다. 이는 신속한 중금리대출 진행을 가능하게 하여 대출자들에게는 신속히 자금을 공급하는 요인이 되며, 자금이 빠르게 순환함에 따라 개인 투자자들의 이익 실현에도 유리한 요소로 작용하게 된다.

생활연구소 측은 “가사를 돕는 긱워커들은 기성 금융권의 대출 서비스 이용에 제한이 있다. 이번 기회를 통해 청소연구소가 보유한 데이터를 통해 은행권에서 소외된 플랫폼 노동자들이 겪는 대출 문제를 해결에 기여할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며, “핀테크 서비스를 통해 국내 홈클리닝 산업에 종사하는 근로자들의 가계 부채를 개선하고 여유로운 근무 환경 제공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8퍼센트 측은 “긱이코노미 확산이 세계적인 현상이 됨에 따라 이 산업에 종사하는 근로자가 빠르게 늘고 있는 추세다. 국내 또한 긱워커의 숫자와 소득이 증가하고 있는데, 각 분야 대표 스타트업들이 보유한 빅데이터를 활용해 포용적인 금융 서비스로 발전시켜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해 11월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정보원이 발간한 ‘2021년 플랫폼 종사자 규모와 근무실태’에 따르면 국내 긱워커들은 220만 명으로 집계되었으며 종사자가 빠르게 늘고 있다.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슈타티스타(Statista)의 조사에 따르면 산업 규모 또한 증가하고 있는데 긱 이코노미 산업은 코로나19 확산 이전인 2019년에는 약 284조원이였으나 2020년에는 약 398조원으로 성장했다. 이 조사기관에 따르면 2023년에는 521조원까지 시장 규모가 성장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https://wowtale.danbilabs.com/2021/10/14/30020/

2014년 11월 설립된 국내 1호 중금리 전문 핀테크 기업 8퍼센트는 대출금과 상환금을 처리하는 금융 플랫폼을 운영 중이며 대출 채권, 금융 거래 등 코어 뱅킹 시스템을 구축했다. 특히, 금융정보가 부족한 씬파일러(Thin Filer)와 같이 기존 금융기관이 평가하지 못하는 중신용 등급 고객군에 대한 데이터를 집중적으로 축적하며 중금리 영역을 개척해왔다. 창립 후 은행권청년창업재단(디캠프)부터 BRV캐피탈매니지먼트까지 투자를 통해 국내외 유수의 투자사와 ICT 기업을 주주사로 맞이하며 가계부채의 질적 개선을 모색하고 있다.


기사 공유하기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