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intech

카카오페이, 일반 전·월세대출상품 중개 서비스 시작

2022-05-25 1 min read

author:

카카오페이, 일반 전·월세대출상품 중개 서비스 시작

Reading Time: 1 minute

카카오페이가 금융 플랫폼 최초 주택금융공사 보증의 일반 전월세대출 상품 중개 서비스를 시작하며 전월세대출 중개 상품 라인업을 강화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에 추가된 상품은 일반 가구와 청년 가구를 위한 케이뱅크 전월세보증금대출이다. 일반 가구는 보증금 80% 이내 최대 2.22억원, 청년 가구는 보증금 90% 이내 최대 1억원 대출이 가능하며, 최저 금리는 연 2% 후반(변동금리)이다.

이번 협업으로 사용자는 카카오페이 ‘내 대출 한도’에서 케이뱅크의 전월세대출 상품 2종과 우리은행의 버팀목전세자금대출 상품 5종, 총 7개 상품의 금리와 한도를 한눈에 비교할 수 있다. 대출 상품마다 자격 기준이 달라 어려웠던 사용자 불편을 해소하고 다양한 전월세대출 상품을 비교해 최적의 상품을 고를 수 있도록 돕는다. 

이와 함께 챗봇형 UI를 도입해 사용자 경험 향상에도 힘썼다. 카카오페이는 복잡한 전월세대출 한도 조회 과정에서 벗어나 챗봇과 대화하듯 친근하고 쉽게 대출 가능 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전월세대출’ 탭에서 ‘내 대출 한도 확인하기’ 버튼을 누르고 약관에 동의하면 대화창이 열리며, 사용자는 카카오프렌즈 캐릭터 조르디에게 필요한 정보를 공유해 대출 한도를 알아보면 된다.

카카오페이 우한재 크레딧사업부문장은 “전월세대출은 사용자의 주거와 연관된 가장 중요한 대출상품으로 케이뱅크와 협업으로 상품 라인업 확대로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하고자 했다”라며 “앞으로도 기존 시장에서 볼 수 없었던 다양한 시도를 통해 대출의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 

[핀테크(Fin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