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recruit

트리플, 테크 직군 100여 명 공개 채용…글로벌 서비스로 확장(~6월27일)

2022-06-13 < 1 min read

author:

트리플, 테크 직군 100여 명 공개 채용…글로벌 서비스로 확장(~6월27일)

Reading Time: < 1 minute

초개인화 여행 플랫폼 기업 트리플이 글로벌 서비스로 확장하며 대규모 인재 채용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트리플은 데이터를 기반으로 개별 여행자의 취향과 상황에 가장 적합한 일정과 장소, 상품을 추천하는 초개인화 서비스를 선보이며 7백만 명이 넘는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다. 그간 아웃바운드(내국인의 해외여행) 시장을 중점으로 서비스를 선보였다면, 올해에는 인바운드(외국인의 국내여행)를 포함한 글로벌 시장으로 서비스를 확장한다.

연내 일본과 대만 중 한 곳을 시작으로 글로벌 서비스를 오픈할 예정이며, 콘텐츠와 기능적인 면에서 서울을 비롯한 한국 도시들에 보다 더 특화해 선보일 계획이다.

이번 트리플의 인재 모집 분야는 ▲개발(백엔드 엔지니어, 프론트엔드 엔지니어, 데브옵스) ▲데이터(데이터 애널리스트, 데이터 엔지니어) ▲기획(서비스 기획, 커머스 기획, UX 기획)이며, 신입과 경력직 모두 채용한다.

특히 개발과 데이터 직군은 별도의 서류 전형 없이 코딩 과제 전형부터 진행하고, 1∙2차 면접을 하루에 끝내 지원자의 부담을 줄인다. 서류 접수 기간은 13일부터 27일까지이며, 자세한 내용은 트리플 채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트리플은 임직원이 효율적으로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자율 출근제와 재택 근무제를 운영하고 있다. 오전 8시부터 11시까지 원하는 시간에 출근해 유연하게 근무 시간을 조정할 수 있으며, 원하는 업무 환경에 따라 근무 장소를 선택할 수 있다. 또 고가의 의자(허먼밀러) 제공, 여행 숙소비 지원, 생일 및 결혼기념일 휴가 등 다양한 복지 제도를 마련해 놓고 있다.

김연정 트리플 대표는 “트리플은 한국의 여행자들이 해외에서 낯선 환경과 언어의 제약을 넘어 쉽게 여행할 수 있도록 돕는 서비스로 사랑받아 왔다”며 “전세계적으로 여행 수요가 늘고 있는 만큼, 테크 분야 여러 전문가와 함께 하며 해외의 이용자들에게도 꼭 필요한 서비스로 성장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채용(recruit) 관련 소식 전체보기]

[여행(Travel) 관련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