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Government

신용보증기금, P-CBO 발행으로 상반기 총 3조원 기업 자금 지원

2022-06-28 < 1 min read

author:

신용보증기금, P-CBO 발행으로 상반기 총 3조원 기업 자금 지원

Reading Time: < 1 minute

신용보증기금(이하 신보)은 6월 4500억 원을 포함해 올해 상반기 코로나19 피해기업 등에 대해 총 3조 원의 P-CBO(프라이머리 채권담보부증권)를 발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계획 대비 약 3000억 원을 초과 발행한 것으로, 신보는 코로나19 여파와 금리 상승 등으로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에 대한 유동성 지원을 확대했다. 

총 지원 금액 3조 원 중 2조4000억 원은 신규 자금, 6000억 원은 기존 회사채 차환 자금이다. 지원 업체 수는 대기업 8개, 중견기업 103개 및 중소기업 905개로 특히 중소, 중견기업에 집중적으로 지원됐다.

신보는 양적 확대뿐만 아니라 신보 최초의 해외발행을 통한 투자자 다변화, ESG경영평가 우수기업을 포함한 금리우대 대상 확대 등 다양한 제도 개선을 추진해 기업의 조달비용 부담 완화에도 적극적으로 앞장섰다.

신보 P-CBO보증은 개별기업이 발행하는 회사채 등을 기초자산으로 유동화 증권을 발행해 기업이 직접금융시장에서 자금을 조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로, 고정금리로 장기자금을 마련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신보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우크라이나 사태 장기화와 급변하는 시장 상황으로 인해 어려움이 계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기업들의 경영안정을 위해 유동성을 적기에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부(Government) 지원 소식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