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Blockchain Fintech

가상자산거래소 ‘캐셔레스트’, 임직원 80% 이상 AML 자격증 취득….전문성 키운다

2022-07-11 < 1 min read

author:

가상자산거래소 ‘캐셔레스트’, 임직원 80% 이상 AML 자격증 취득….전문성 키운다

Reading Time: < 1 minute

가상자산거래소 캐셔레스트(Cashierest) 운영사 뉴링크는 임직원이 한국금융연수원에서 주관하는 ‘자금세탁방지(이하 AML) 핵심요원(기초)’ 교육 연수 과정을 필수적으로 이수하고 그중 80% 이상이 자격을 취득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로인해 캐셔레스트는 전사 임직원이 AML 및 테러자금조달 방지에 대한 전반적인 지식을 갖추고 AML 시스템 운영에 대한 전문성이 높아졌다고 전했다.

캐셔레스트는 이번 교육 연수 프로그램을 통해 자금세탁방지 제도의 개념과 목적, 체계, 필요성 등에 대한 기본 지식을 바탕으로 AML시스템 운영에 대한 이해도를 제고하고 자금세탁행위 및 공중협박자금조달행위 등을 효율적으로 방지할 방침이다.

특히 회사는 전체 임직원 80% 이상이 고득점을 획득해 자금세탁방지 핵심요원 자격증을 취득했다. 또 자금세탁방지 업무 위반 시 금융사고가 크게 발생할 수 있는 점을 감안해 교육 대상을 경영진까지 확대했다는 설명이다.

이에 법과 규정을 준수해 건전하고 신뢰성있는 경영활동을 수행하기 위해 대표이사를 포함한 경영진 등은 ‘경영진이 알아야 할 자금세탁방지 핵심포인트’, ‘AML/CFT 검사기법 및 지적사례’ 등 다양한 AML 교육을 수료했다.

캐셔레스트는 이번 교육을 토대로 임직원들이 자금세탁방지(AML) 제도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도록 매해 정기적인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직무별 차등화된 교육을 신설해 임직원 준법의식 재정립 및 업무 전문성도 지속 강화할 계획이다.

박원준 캐셔레스트 대표는 “AML 및 공중협박자금조달금지에 관한 업무규정 및 지침에 따라 자금세탁방지 관련 지속적인 학습을 기반으로 자금세탁방지 위규 상황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실무 역량을 계속해서 향상시켜 나갈 것”이라며 “내부적으로 자금세탁방지 전문인력 충원 및 시스템 고도화 작업을 통해 자금세탁방지를 위한 국내외 기준 이행 수준을 맞추기 위해 총력을 다하겠다”라고 강조했다.

[핀테크(Fin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블록체인(Blockchain) 관련 소식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