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mmerce

기프티콘 거래 플랫폼 ‘니콘내콘’, 누적 거래액 1000억원 돌파

2022-09-20 2 min read

기프티콘 거래 플랫폼 ‘니콘내콘’, 누적 거래액 1000억원 돌파

Reading Time: 2 minutes

스타트업 더블엔씨가 운영중인 기프티콘 거래 플랫폼 니콘내콘이 누적 거래액 1000억을 돌파하며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고 20일 밝혔다.

니콘내콘은 2017년 서비스 출시 이후 연 평균 160%의 꾸준한 성장률을 이어오고 있다. 올 8월 기준으로는 누적거래액 1115억원을 기록했으며, 누적 앱 다운로드 수 역시 전년 동기 대비 67% 증가한 88만 건을 넘어섰다. 누적 회원 수는 54% 상승한 63만 명을 기록했다.

이 같은 성과는 모바일 쿠폰 시장 및 비대면 거래의 가파른 성장, 물가 상승 기조에 따른 합리적 소비 트렌드가 지속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카페, 편의점 등 고객 수요가 높은 다양한 상품을 평균 15%가량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점은 니콘내콘만의 탄탄한 서비스 경쟁력 중 하나다. 

올 상반기부터는 유명 브랜드와의 제휴를 통해 카테고리 및 상품군도 점차 확대 중이다. 현재 니콘내콘에서는 카페, 편의점, 외식, 모빌리티, 영화, 여행 등 1만여 종이 넘는 기프티콘을 만나볼 수 있으며 이를 통한 기프티콘 누적 거래 건수도 400만 건으로 전년 동기 대비 73% 이상 증가했다.

니콘내콘은 이번 실적 달성에 힘입어 하반기에는 기프티콘 시장 내 수요가 높은 F&B 브랜드 상품을 집중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지난달 출시한 거리 기반 캐시백 서비스 ‘로그미’ 개선과 고객 소비 패턴 분석을 기반으로 한 맞춤 상품 서비스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뿐만 아니라 점차 늘고 있는 비대면 ‘선물하기’ 트렌드에 발맞춰 연말까지 신규 기프티콘 상품에 한해 사용 가능한 선물하기 기능을 추가하는 등 서비스를 더욱 고도화해 나갈 예정이다.

더블엔씨 박진희 대표는 “합리적인 가격과 실용적 상품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니콘내콘의 지속적인 노력에 많은 호응이 이어짐에 따라 누적 거래액 1000억 이상의 실적을 달성했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서비스를 통해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낼 수 있도록 서비스 고도화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커머스(Commerce)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