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 스타트업 ‘마이노멀컴퍼니’, 17억원 프리 시리즈A 투자유치


무설탕·저당 식품을 전문으로 제조·판매하는 푸드 스타트업 ‘마이노멀컴퍼니’가 프리시리즈A 펀딩으로 롯데벤처스, 마그나인베스트먼트, 옐로우독, 리벤처스, 더시드파트너스, 삼양화학그룹 에서 17억원을 투자받았다고 밝혔다.

마이노멀컴퍼니는 이번 투자 유치를 발판 삼아 신제품 개발 확대와 전문 인력 채용, 건강관리 플랫폼 강화 등에 나설 계획이다.

마이노멀컴퍼니는 2018년에 이형진 대표가 자신의 체중 감량과 건강 회복을 위해 실천한 키토제닉(저탄수화물 고지방 식이요법) 식생활에서 영감을 얻어 창업한 프리미엄 식품 브랜드 기업이다. 마이노멀컴퍼니는 설립 초기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인 ‘와디즈’에서 2억 원 펀딩에 성공하며 큰 주목을 받았다.

대표 상품은 설탕을 대체하는 저당 감미료인 ‘마이노멀 알룰로스’다. 알룰로스는 설탕보다 칼로리가 98% 낮고, 당류도 설탕 대비 100분의 1 수준이어서 다이어트나 혈당 관리에 큰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아침식사 대용 커피인 ‘방탄커피’도 마이노멀컴퍼니의 인기 상품 중 하나다.

마이노멀컴퍼니는 브랜드 제품 판매를 넘어 사용자가 식단을 기록하고 관리하며, 식단 과정을 다른 사람들과 공유할 수 있는 소셜 다이어트 앱인 ‘인아웃’도 출시하고 건강관리 시장으로도 사업 영역을 넓혀나가고 있다. 회사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출시한 인아웃은 약 6개월만에 일 활성 사용자 수(DAU)에 있어 가파른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마이노멀컴퍼니 이형진 대표는 “저당, 저탄수화물 시장을 포함한 웰니스 식품시장은 매년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이번 투자를 통해 다양한 제품을 출시하여, 국내 저당, 웰니스 식품 시장의 No.1 브랜드로 성장시키는 토대를 마련하고, 다이어트/건강관리 플랫폼 인아웃을 ‘다이어트 및 건강관리 버티컬’에서 No.1 플랫폼으로 키워나가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투자에 참여한 한 투자자는 “매년 비만, 당뇨 인구가 늘어나고 있고, 전 세계적으로 설탕세를 도입하는 ‘제로슈가’ 트렌드 속에서 저당식품 브랜드가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마이노멀컴퍼니가 중장기적으로 국내시장 저당 식품 1등 브랜드로 성장하고, 글로벌 시장에서도 성공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해 투자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마이노멀컴퍼니는 롯데벤처스의 미래식단 2기에 선정된 바 있다.

https://wowtale.danbilabs.com/2022/07/29/44155/

기사 공유하기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