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Blockchain Funding

블록체인 결제 프로젝트 ‘테라’, 율리시스캐피탈에서 투자 유치

2019-06-24 1 min read

블록체인 결제 프로젝트 ‘테라’, 율리시스캐피탈에서 투자 유치

Reading Time: 1 minute

스테이블코인 기반 결제 프로젝트인 테라(Terra)율리시스 캐피털(Ulysses Capital)로부터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

미국 로스엔젤레스에 위치한 헤지펀드 율리시스 캐피털은 1조 7000억원 규모의 운용자산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투자는 글로벌 IT와 블록체인 분야에 집중 투자하는 율리시스의 첫 국내 핀테크 투자로, 테라의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과 스테이블코인(stablecoin) 모델을 높이 평가했다.

이에 앞서 테라는 지난 5월 초에 싱가포르의 벤처캐피탈인 골든게이트벤처스가 블록체인 스타트업 투자를 위해 만든 룬엑스벤처스(LuneX Ventures)에서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이준효 율리시스 이사는 “테라 블록체인 기술은 국내 간편결제 앱에 이미 접목되어 있으며 출시된지 열흘밖에 안 되었지만 벌써 10만 유저를 모았다. 이는 블록체인 업계에서 보기 힘든 숫자인만큼 블록체인 기반 테라의 비즈니스 모델이 시장에서 검증된 것이라고 생각된다”며 “우리는 테라가 국내뿐 아니라 아시아 전역에서 빠르게 사업을 확장할 수 있을 것이며, 많은 이커머스 파트너들이 테라를 고대하고 있어 기대가 크다”고 전했다.

한편, 테라는 최근 간편결제 앱 ‘차이(CHAI)’와의 협업을 진행 중이다. 차이에게 블록체인 기술과 플랫폼을 제공함으로써 실생활에 블록체인 기술이 활용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한 셈인데, 현재 차이는 국내 모바일 커머스 티몬에서 이용 가능하다.

[블로체인(Blockchain)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