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Mobility

씽씽, SK에서 투자 유치 및 협업.. “서비스 확장과 해외진출 발판”

2019-11-18 1 min read

author:

씽씽, SK에서 투자 유치 및 협업.. “서비스 확장과 해외진출 발판”

Reading Time: 1 minute

전동킥보드 공유 서비스 ‘씽씽’을 운영하는 피유엠피가 최근 대기업인 SK(주)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해 7개월만에 누적 투자금 100억원을 달성했다. 

이에 앞서 씽씽은 캡스톤파트너스코어자산운용썬앤트리자산운용, 알펜루트자산운용 등 국내 메이저 자산운용사에서 투자를 받은 바 있다. 여기에 대기업인 SK(주)가 가세한 것으로 서비스 운영능력과 성장가능성을 인정받은 결과라는 평가다. 

씽씽은 지난 10월 누적 가입 회원 수 10만명을 넘어서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지난 7월 4만명에서 3개월새 6만명이 증가한 것이다. 또한 총 5,300대의 기기를 보유하고, 서비스 지역에 지속적으로 기기를 추가 배치하고 있다. 

연내 1만대까지 확대한다는 목표 하에 서비스 운영 지역도 강남, 서초, 송파, 성수에 이어 최근 광진구까지 확장했다. 앞으로 마포, 용산, 서대문, 종로, 광화문, 여의도 등 서울 전역으로 서비스를 확장하고, 대구와 부산 등 주요 도시에 진출해 범위를 전국으로 넓혀갈 예정이다. 

씽씽은 투자사 중 한곳인 SK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고객 서비스 개발을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씽씽은 에너지∙화학, 정보통신∙반도체, 물류∙서비스 등 다양한 사업 분야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SK그룹의 관계사들과 시너지 창출을 기대하고 전략적 제휴를 통해 모빌리티 서비스 확장과 해외 진출의 발판을 마련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윤문진 피유엠피 대표는 “씽씽은 24시간 콜센터 운영, KC인증 획득, 전동킥보드 전용 보험서비스 등 이용객의 편의와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서비스를 개발 및 운영해왔다”라며 “이번 투자 유치에 힘입어 소비자 이용 편의를 강화하고, 나아가 친환경·스마트시티 구축에도 기여해 사회적으로 더 가치 있는 서비스로 발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씽씽은 라이프케어 브랜드 ‘띵동’과 협업해 24시간 콜센터를 통해 신속한 배터리 관리, 수리, 점검 등 안정적 운영 시스템을 구축했다. 편안한 승차감을 자랑하는 배터리 교체형 2세대 모델을 적용하고 전 제품 KC인증을 획득했다. 마이크로 모빌리티 전용 보험서비스 ‘씽씽라이딩보험’으로 안전성과 신뢰도도 제고했다.

[마이크로 모빌리티 관련 뉴스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입니다. Linkedin Facebook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