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Mobility

‘지쿠터’ 운영사 지바이크, 현대자동차·기아로부터 전략적 투자 유치

2022-09-05 < 1 min read

author:

‘지쿠터’ 운영사 지바이크, 현대자동차·기아로부터 전략적 투자 유치

Reading Time: < 1 minute

모빌리티 공유 서비스 기업 지바이크현대자동차·기아로부터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고 5일 밝혔다. 금액은 비공개다. 

지바이크는 모빌리티 공유 서비스 ‘지쿠터‘를 운영하고 있다. 전국에서 4만5천여대 규모의 전동 킥보드를 운영하고 있으며, 서비스 가입자 수는 250만 명이 넘는다. 지난해 335억원의 매출을 달성하며 공유 PM 아시아 1위의 매출을 기록했다.

양사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각 사가 영위하고 있는 모빌리티 사업에 대해 협력을 강화해 서비스 전반의 기술 경쟁력을 강화시키고, 대기업과 스타트업의 상생 생태계를 조성하며 미래 모빌리티 사업을 함께 추진한다는 전략이다.

특히 지바이크는 킥보드 사물인터넷(IoT) 내 자율주행 기능인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ADAS)을 탑재한 전동 킥보드 ‘지쿠터K2’ 개발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지쿠터K2’는 사고 위험 감지 시 자동으로 감속하는 기능을 탑재할 예정으로, 본격적인 제품 양산 체제를 구축해 빠른 시일 내 서비스를 제공한하겠다는 목표다.

윤종수 지바이크 대표는 “현대자동차·기아와 협업을 이어가며 미래 모빌리티 분야에서 지속가능한 미래 성장 기업으로서 가치를 올릴 것”이라고 밝혔다.

[마이크로 모빌리티 관련 뉴스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