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mmerce Funding

명품 중고거래 ‘쿠돈’, 씨엔티테크에서 투자유치

2021-01-13 1 min read

명품 중고거래 ‘쿠돈’, 씨엔티테크에서 투자유치

Reading Time: 1 minute

명품 중고거래 플랫폼 쿠돈씨엔티테크로부터 투자를 받았다고 밝혔다. 지난 2019년에 프라이머시드 투자 이후 첫번째 후속투자다.

쿠돈은 기존에 구매자와 판매자가 직접 만나 거래하는 방식이 아닌 판매자의 상품을 수거해 명품 전문 감정사의 정품 검증을 바탕으로 구매 및 판매 대행을 도와주는 중고 명품 플랫폼이다. 판매자는 복잡한 판매과정 없이 1분 안에 판매신청을 끝낼 수 있고, 판매하는 모든 상품은 쿠돈 자체 창고에 안전하게 보관 중이기 때문에 구매자는 정품 검증이 완료된 상품을 다음날 받아볼 수 있는 편리한 쇼핑 경험을 제공한다.

판매 신청부터 구매까지 전 과정이 비대면으로 이뤄지기 때문에 코로나19 환경 속에서도 2020년 12월, 월 거래액(GMV)이 작년 동월 대비 10배 이상 증가했고, 2020년 한 해 동안 쿠돈을 통해 판매된 중고명품은 28억원 상당으로 국내 중고명품 시장에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글로벌 중고명품 시장은 2018년 기준 30조원 규모의 시장으로 매년 15%씩 성장하고 있다. 미국에서는 더리얼리얼(TheRealReal)이 2019년 6월 나스닥(NASDAQ)에 2조6000억원 규모로 상장, 프랑스에서는 베스티에르 콜렉티브가 2020년 4월 누적 투자 2660억원을 유치한 바 있다.

쿠돈의 이경표 대표는 “국내 중고명품 시장 규모는 5조원, 매년 38%씩 빠르게 성장하고 있지만, 아직 90% 이상이 개인 간 직거래를 통해 이루어지고 있고, 오프라인 중고 명품 매장 의존도가 높아 같은 상품이라도 매장마다 가격 편차가 크게 나는 정보 비대칭성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며 “이번 투자를 통해 더욱 편리한 모바일 중고명품 거래 환경 조성과 함께 기술 개발을 통한 투명한 가격 체계 및 물류 시스템을 구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명품+중고거래 시장의 다른 경쟁사 소식은 아래를 참고하시기 바란다.

[명품 커머스 관련 소식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editor@wowtale.net. 매일 아침에 배달되는 스타트업 뉴스 와우데일리를 구독하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