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Proptech

집수리 중개 ‘수공’, 스프링캠프에서 후속 투자유치

2021-03-08 1 min read

집수리 중개 ‘수공’, 스프링캠프에서 후속 투자유치

Reading Time: 1 minute

집수리 중개 플랫폼 ‘수공’이 기존 투자사인 스프링캠프로부터 후속 투자를 유치했다고 8일 밝혔다. 

수공은 작년에 스프링캠프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인 ‘캠프파이어‘ 3기에 선정되어 작년 9월에 시드투자를 받은 바 있다. 

수공은 출시 4개월만에 수도권을 중심으로 새시, 유리, 싱크대, 마루, 타일시공 등 37개 업종에서 직접 시공을 하는 업체 4,000여명을 모집한 후 약 1만건의 시공중개 데이터를 기반으로 업종별로  ‘수공 개런티 마스터’를 분별하고 있고, 추정거래액 기준 매월 약30%씩 성장하여 2월 기준 1억8천만원의 월거래액을 달성하였다. 

‘수공 개런티 마스터’는  AS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 집수리 업계 특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를 줄이기 위해 수공에서 인증한 업체로서 고객이 ‘수공 개런티 마스터’를 통해 시공을 한 경우에는 해당 업체가 제대로 AS를 하지 않았을 시 수공에서 AS를 보장해주는 제도다. 

스프링캠프 고경표 팀장은 “아직도 대부분 현금거래로 이뤄지고 있는 이 시장에서 수공의 팀의 빠른 실행력과 문제해결 능력, 향후 성장 가능성을 높이 평가”했다며, “이번 투자를 통해 집수리 시장에서 의미 있는 성장을 이뤄낼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프롭테크(Prop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