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logistics Proptech

가구 물류 ‘하우저’, 140억원 투자유치

2021-04-22 1 min read

가구 물류 ‘하우저’, 140억원 투자유치

Reading Time: 1 minute

가구전문 물류 스타트업 ‘하우저’가 네이버,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SL인베스트먼트, 프리미어파트너스, HB인베스트먼트, SBI인베스트먼트와 기존 투자사인 브리즈인베스트먼트현대기술투자에서 140억 원 을 투자받았다고 밝혔다. 2016년 회사 설립 이후 현재까지 총 240여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작년 2월에 직방에서 만든 투자사인 브리즈인베스트먼트가 첫 투자를 집행한 곳이기도 하다.

하우저는 가구에 특화된 물류 소프트웨어(SaaS) 및 가구 시공 전문가 그룹을 기반으로 보관부터 배송, 설치까지 전 과정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재 600여개 고객사의 17만여 개 가구 품목을 다루고 있다.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1만 4천여 평 규모 물류센터를 포함해 전국에 11개의 물류센터를 구축, 운영 중이다. 지난해 9월부터 쿠팡의 가구 부문 로켓 배송(서비스명 ‘로켓설치’)을 담당하며 전국 익일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하우저는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인프라를 확장 및 개선하고 더욱 고도화된 풀필먼트(통합물류대행)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 투자를 주도한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김제욱 전무는 “급성장하는 홈 퍼니싱 시장에서 물류의 중요성이 갈수록 높아질 것”이라며 “하우저는 관련 서비스에 있어 독보적인 경쟁력으로 시장을 선점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하우저 심준형 대표는 “코로나 장기화로 대표적인 오프라인 구매품목인 가구도 빠른 속도로 온라인 쇼핑으로 전환됐다”며 “하우저만의 기술과 노하우를 통해 지속적으로 서비스 개선 및 인프라를 확장하고 자체적으로 배송문제를 해결이 어려운 중소 가구사의 물류를 책임지는 회사로 자리 잡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물류(Logistics) 관련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