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mmerce

헬로마켓-GS25, “중고거래 택배 전국 균일 2천원에 이용”

2021-04-28 1 min read

헬로마켓-GS25, “중고거래 택배 전국 균일 2천원에 이용”

Reading Time: 1 minute

비대면 중고거래 플랫폼 헬로마켓이 무게·거리 상관 없이 전국 균일가로 택배를 보낼 수 있는 ‘헬로택배’ 제휴처를 GS25로 확대한다고 28일 밝혔다.

헬로마켓 사용자는 기존 CU 외 GS25 편의점 택배를 이용할 경우 거리와 무게 상관없이 균일가 2천 원에 택배를 보낼 수 있다. 헬로마켓에서 중고거래 후 인근 GS25 편의점을 방문해 택배를 접수하면 된다. 택배 기사가 정해진 장소에 방문해 제품을 수거하는 방문 택배는 무조건 일괄 3천 원에 이용 가능하다.

헬로택배를 이용해 택배 접수 시 택배비를 별도로 결제할 필요가 없다. 택배비 결제 없이 현장에서 송장을 발급받아 택배를 부치면 된다. 

판매자는 제품 등록 시 택배비 부담 주체를 선택할 수 있다. 판매자가 택배비를 부담하는 경우라면 거래 완료 후 택배비를 제외한 금액이 판매자에게 지급된다. 구매자가 택배비를 부담한다면 구매자는 상품 가격에 택배비를 더한 금액을 결제하고 이 금액은 거래 완료 후 판매자에게 입금된다.

헬로마켓이 지난해 9월, 업계 최초로 선보인 헬로택배는 무게·거리 상관없는 경쟁력 있는 균일가를 앞세워 높은 성장세를 이어오고 있다. 지난 3월까지 누적 3만 858건의 이용 건수를 기록했다. 지난달 이용 건수는 5,441건으로 서비스를 시작한 지난해 9월 1,079건 대비 404% 성장하며 중고거래 사용자들의 높은 인기를 반영했다.

헬로마켓은 기존 CU에 이어 GS25를 헬로택배 제휴처로 확보하며 택배 기반 100% 비대면 중고거래 확대에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 헬로마켓은 직거래를 전면 금지하고 100% 비대면 중고거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후국 헬로마켓 대표는 “GS25와의 협업으로 더 높은 접근성과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중고거래 택배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헬로택배를 바탕으로 사기 없는 100% 비대면 안전결제 서비스를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중고거래 관련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