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Mobility

화물 중개 플랫폼 ‘코코넛사일로’, 日 플러그앤플레이 프로그램 선정

2021-06-07 1 min read

화물 중개 플랫폼 ‘코코넛사일로’, 日 플러그앤플레이 프로그램 선정

Reading Time: 1 minute

베트남에서 화물 중개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는 코코넛사일로가 글로벌 엑셀러레이터 Plug and Play Japan의 2021 모빌리티(Mobility) 프로그램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Plug and Play Japan의 프로그램은 올해 6월부터 9월까지 loT, Fintech, lnsurtech, Mobility, Brand&Retail, Health, New Materials, Energy 등 총 8개의 부문에서 새로운 혁신을 일으킬 기업을 선정했다. 그 중 코코넛사일로는 Mobility 분야에 참여한다.

Plug and Play Japan은 Batch 기간 동안 일본 대기업과의 개별 면담 및 워크샵, 멘토링, 네트워킹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사업 성장 및 대기업의 오픈 이노베이션 촉진을 지원한다. 코코넛사일로는 Plug and Play Japan Mobility Batch 참가를 통해 Suzuki, Tokio Marine, JR Tokai와 같은 유수의 기업들과 PoC를 진행할 예정이다.

코코넛사일로는 현대자동차그룹 사내 스타트업으로 초기 발족한 물류/화물차 전문 모빌리티 스타트업으로, 현재 베트남을 필두로 하는 ASEAN 시장을 타깃으로 한 빅데이터 기반 화물 운송 중개 플랫폼 ‘코코트럭’, 국내 시장을 타깃으로 한 비대면 화물차 정비 플랫폼 ‘트럭닥터’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 4월에는 ‘혁신의 오스카상’으로 불리는 미국 에디슨 어워즈(Edison Awards)의 물류·수송 추적 및 스마트 솔루션 부문에서 동상을 차지했다. 미국 에디슨 어워드는 ‘스티브 잡스(2012, 애플)’, ‘일론 머스크(2014, 테슬라/스페이스X)’, ‘마릴린 휴슨(2018, 록히드 마틴)’ 등이 수상한 바 있다.

코코넛사일로는 2020년 일본 Fujitsu Accelerator를 시작으로 올해 1월 X-Hub Tokyo Mobility 플랫폼 분야 선정, 이번 Plug and Play Japan Mobility Batch 선정까지 일본에서도 성과를 이어가고 있다.

코코넛사일로 담당자는 “일본 유수 기업들과의 PoC 진행을 통해 일본 진출의 초석을 다지고, 해당 기업들이 보유한 커넥션과 인프라 활용을 통해 아시아에서 두각을 드러낼 수 있는 물류 플랫폼 업체로 성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모빌리티 관련 뉴스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