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Travel

온베케이션, 주문 맞춤여행 서비스 출시

2021-06-23 1 min read

온베케이션, 주문 맞춤여행 서비스 출시

Reading Time: 1 minute

여행전문 스타트업 온베케이션(on vacation)은 여행객이 취향과 상황에 맞추어 여행을 주문하면 전문가들이 맞춤화된 일정과 예약을 도와주는 ‘온베케이션’ 플랫폼을 오는 30일에 정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온베케이션은 국내 첫 비스포크(bespoke) 투어의 문을 연 서비스이다. 비스포크는 영국의 맞춤양복에서 나온말로 재단사가 양복을 재단한다는 의미로, 비스포크 투어는 고객이 주문한대로 여행을 맞춘다는 의미이다.  

국내 첫 주문여행 서비스는 오는 30일에 제주도 대상으로 오픈한다. 제주를 방문하는 여행자들이 온베케이션 서비스에 방문하여 여행자의 취향과 상황에 맞추어 여행을 주문하면 제주여행 최고의 전문가들이 맞춤화된 일정과 필요한 예약을 가장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안한다. 국내 주요 관광지와 트래블 버블 협약 국가 위주로 3분기 내 한국인을 위한 비스포크 투어를 출시할 계획이다.

온베케이션은 제주를 여행지로 하여 “아이와 함께 하는 여행”, “부모님과 떠나는 효도관광”, “우리가족 제주택시투어 (제주여행택시)”등을 주제로 27개팀의 맞춤 패키지 여행을 진행한 결과 약 89%가 이후 여행에서도 가격이 저렴한 모객형 패키지 보다는 우리 가족을 위한 맞춤형 패키지 투어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실제로 온베케이션을 통해 여행을 가족여행을 다녀온 한 스타트업 대표는 “패키지 여행의 음식점은 늘 수준이 떨어지기 마련인데, 실제 자유여행객들 사이에서 회자 되는 곳으로 예약을 해두어 맛에서도 완벽한 여행이었다”고 밝혔다.

비스포크 투어는 이미 유럽과 미국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프랑스 파리 기반의 에브니우스(Evaneos)는 현재까지 2천여개의 에이전시들이 입점해있고, 누적 50만명의 여행자들이 에브니우스를 통해 맞춤 패키지 여행을 떠났다.

온베케이션 강영석 대표는 “저렴한 여행을 찾기 보다는 자유스러운 맞춤여행을 떠나는 여행자들을 대상으로 국내 첫 비스포크 투어 플랫폼의 가치를 여행업 전반에 계신 분들과 잘 만들어 가보겠다“라고 비전을 밝혔다.

[여행(Travel) 관련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