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Proptech

공간공유 플랫폼 ‘스페이스클라우드’, 공간대여 예약 300만건 돌파

2021-12-31 2 min read

공간공유 플랫폼 ‘스페이스클라우드’, 공간대여 예약 300만건 돌파

Reading Time: 2 minutes

앤스페이스가 운영하는 공간공유 플랫폼 스페이스클라우드가 공간대여 누적거래 예약 300만건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스페이스클라우드는 2021년에만 100만건의 공간대여 거래 및 예약을 성사시켰다. 코로나 시즌에도 불구하고 전년 대비 30% 증가했다.

스페이스클라우드는 ‘시간 단위 예약’, ‘패키지 타임 예약’을 도입해 비정형화 된 공간 대여 수요를 수면 위로 올렸고 대중화에 성공했다. 파티룸·연습실·세미나실 등 대여형 공간 뿐 아니라 1일 단위로 사용할 수 있는 공유오피스와 촬영 스튜디오 등을 차례로 사용자들에게 어필하고 상업용 부동산 아이템으로 성장시켰다.

지난 달에는 누적 회원 수가 100만명을 돌파했다. 스페이스클라우드를 주로 사용하는 소비자 층은 10·20대 MZ세대이지만 최근에는 30·40대 직장인들 대상으로 유저층을 빠르게 확장시켰다. 코로나로 재택 공간에 맞는 공유 오피스를 찾거나 화상회의 시설, 소규모 워크숍 니즈를 연결하여 대여 수요가 큰 폭으로 늘었다.

프롭테크 업계에서는 스페이스클라우드가 공간 대여 시장의 가능성을 상업용 부동산의 콘텐츠와 상권 활성화의 자원으로 연결했다고 평가한다. 호스트가 운영하는 근린생활시설 콘텐츠들이 도시 공간 내에서 새로운 세대의 공간 수요를 촉진하고 활용도를 높인 점을 업계는 긍정적으로 전망하고 있다.

지난 11월 개최된 글로벌 스타트업 컴업(COMEUP) 프롭테크 섹션에서 앤스페이스 정수현 대표는 스페이스클라우드의 호스트(공간운영자)들을 “향후 도시의 콘텐츠를 리드할 로컬브랜드 기업가”로 바라보고 성장 가능성을 위한 다자적인 협력을 제안 하기도 했다.

누적 300만건을 달성하기까지 공간 대여 시장의 성장세도 주목할만하다. 스페이스클라우드 호스트케어 팀은 공간 대여 거래 성장 추세에 관련해서 누적 100만건까지는 서비스 출시후 3년, 200만건까지는 1.5년, 300만건까지는 1년이 채 걸리지 않았다고 밝혔다.

정수현 대표는 “빠르게 성장하는 공간 대여 시장에 가속이 붙은만큼 시장을 개척해 온 프론티어로서 서비스의 기본기와 본질에 더욱 집중하고, 스페이스클라우드 플랫폼에 모이는 로컬 기업가들의 성장을 도우며 한국을 대표하는 생활공간 서비스로 성장시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앤스페이스는 건물주가 공간 운영자를 캐스팅하는 방식의 건물 공유 플랫폼인 ‘커먼즈클럽’을 선보인 바 있다.

[프롭테크(Prop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One Comment
  1. […] MZ세대를 타겟한 비즈니스로 성장하여 누적 회원 100만명 및 누적 거래 예약 300만건을 돌파하며 국내 최대 공간대여 서비스로 입지를 다졌다. 공간 콘텐츠를 맡고 […]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