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누구나 펀딩하는 시대 만들겠다” 와디즈, 심사제도 간편화

2022-03-16 2 min read

author:

“누구나 펀딩하는 시대 만들겠다” 와디즈, 심사제도 간편화

Reading Time: 2 minutes

펀딩플랫폼 와디즈는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을 넘어 대학생, 일반인, 주부, 크리에이터 등 펀딩 서비스의 이용대상을 폭넓게 확장하고 보다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심사 정책을 개편한다고 16일 밝혔다.

그동안 시장에서 ‘펀딩’이라는 고유의 산업 영역을 구축해온 와디즈는 초기 기업이 창업 자금을 모으는 채널로 시작해, 새로운 도전이 자연스러운 환경을 만들고 누구나 시도할 수 있는 펀딩 생태계 조성에 주력해왔다.

서포터 보호 정책에도 힘을 쏟아, 지난 한 해 동안 ‘업계 최초 펀딩금 반환 정책 도입’, ‘메이커 신뢰지수 개발’, ‘지식재산권 보호 정책 도입’, ‘매월 투명성 보고서 발간’ 등 책임 중개를 강화해 신고 프로젝트 수가 전년 대비 90% 감소하는 성과를 보이기도 했다.

이같은 펀딩 산업의 안착과 함께  와디즈는 더 많은 기업과 개인에게 혜택을 줄 수 있도록 2022년 펀딩 심사정책을 개편한다. 이번 개편은 ▲RPA(Robotic Process Automation /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와 AI 도입을 통한 사전 심사 간편화 ▲서류 제출 간소화 ▲펀딩 성공 후 빠른 스토어 입점을 골자로, 펀딩 진입의 문턱을 더욱 낮추고 다양한 메이커들의 도전을 활성화시킨다는 목적이다.

앞으로 와디즈는 사전 심사과정 중 단순하고 반복적인 절차의 경우 RPA 시스템으로 간편하게 처리하고, 자체 개발한 AI를 활용해 심사 정확도를 높인다. 광고나 제품과 관련된 각종 증빙 서류는 심사 단계 시가 아닌 펀딩 오픈 전에 제출할 수 있도록 해 심사과정에 드는 시간을 단축한다. 모든 메이커에게 적용되던 필수 서류도 메이커의 규모와 리워드 카테고리별로 간소화시킨다.

또한 펀딩에 성공한 후 입점할 수 있는 ‘와디즈 스토어’의 경우 정산이 완료된 후에만 입점할 수 있었던 정책을 변경해, 배송이 완료된 이후 7일이 경과하면 입점할 수 있도록 한다.

사전 심사정책을 간소화하는 한편 사후 모니터링 체제는 더욱 강화된다. 와디즈는 RPA를 통해 펀딩 페이지에 대한 검열을 실시간으로 진행하고, 와디즈 플랫폼 내 서포터의 다양한 반응을 AI로 모니터링하면서 이슈가 예상되는 프로젝트를 빠르게 가려내고 조치하고 있다.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