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Mobility

스트라드비젼, 독일 ZF서 투자 유치…자율주행 인식 기술 개발 협업

2022-03-30 2 min read

author:

스트라드비젼, 독일 ZF서 투자 유치…자율주행 인식 기술 개발 협업

Reading Time: 2 minutes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및 자율주행용 AI 기반 카메라 인식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스타트업 스트라드비젼은 독일의 기술 기업인 ZF가 자동차 자율주행 인식 소프트웨어 부문 포트폴리오 확장을 위해 자사의 지분 6%를 인수했다고 30일 발표했다. 

[업데이트] 이번 투자금액은 약 180억원으로 알려졌는데, 투자 후 회사가치는 3,000억원에 달한다.

자율주행 및 차량용 소프트웨어는 ZF 제품 포트폴리오에 있어 전략적으로 중요한 기술 분야 중 하나다. ZF는 자동차 및 모빌리티 부문을 위한 자율주행 시스템 솔루션으로 ‘ZF ProAI’와 같은 고성능 컴퓨터,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및 자율주행 기능을 지원하는 자동차용 소프트웨어, 카메라, 레이더 및 라이다와 같은 센서, 스마트 액추에이터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스트라드비젼의 객체 인식 소프트웨어 ‘SVNet’은 악천후나 어두운 환경에서도 차량과 차선, 보행자, 동물, 주행 가능 공간, 교통 표지판 및 조명 등 도로 상황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정확하게 감지하고 식별할 수 있다.

이 소프트웨어는 최소한의 연산과 전력 소비만으로 딥러닝 기반 객체 인식 기능을 구현하는 초경량, 고효율 솔루션이다. 다양한 플랫폼을 지원하며, 하드웨어 시스템에 맞게 커스터마이즈 및 최적화 가능한 것이 강점이다. 현재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및 자율주행 기반의 다양한 양산 차종에 탑재되고 있다.

김준환 스트라드비젼 대표는 “ZF의 전략적 투자를 유치하게 되어 자랑스럽다. 글로벌 모빌리티 전문 기업 ZF와 협력해 선도적인 인식 솔루션을 개발하고, 이로써 자율주행 시장의 발전을 가속화하고자 노력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ZF 그룹의 전장 및 ADAS 엔지니어링 사업부 총괄인 마크 볼리토(Marc Bolitho)는 “스트라드비젼과의 협업을 통해 우리의 자율주행 인식 및 센서 융합 기술에 현격한 확장을 이룰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의 센서, 미들웨어 플랫폼 및 고성능 컴퓨팅 솔루션과 스트라드비젼의 비전 인식 소프트웨어 전문성이 결합해 셔틀, 상용차량, 경자동차 등에 최적화 가능한 집중형 전기 아키텍처의 핵심 구성 요소를 제공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자율주행(Autonomous Vehicle) 관련 뉴스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