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Bio-HealthCare

해운대백병원 교원창업 ‘쉐어앤서비스’, 33억 예산 정부 디지털치료기기 개발 과제 선정

2022-05-13 1 min read

author:

해운대백병원 교원창업 ‘쉐어앤서비스’, 33억 예산 정부 디지털치료기기 개발 과제 선정

Reading Time: 1 minute

인제대 해운대백병원 교원창업기업 쉐어앤서비스는‘2022년도 제2차 범부처 전주기 의료기기 연구개발사업’에서 4차 산업혁명 및 미래 의료환경 선도 사업의 일환인 스마트 헬스케어 의료기기-임상처방에 근거한 디지털치료기기 개발 과제에 최종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따라서 쉐어앤서비스는 4년 동안 최대 33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만성 폐 질환자들을 위한 디지털 치료기기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 보건복지부, 식품의약품안전처 4개 부처가 공동으로 추진하는‘범부처 전주기 의료기기 연구개발 사업’은 기술개발, 제품화, 임상, 인허가, 사업화까지 전 주기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글로벌 기업육성, 미래의료선도, 의료복지 구현을 목적으로 한다.

쉐어앤서비스는 임상 처방에 근거한 호흡재활 디지털 치료 기기 개발과 시제품의 임상적 유효성과 안전성에 대하여 확증적 임상시험을 통한 품목허가 승인을 최종 목표로 한다.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 호흡기 내과 이재하 교수,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이진국 교수,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 김철 교수팀들과 컨소시엄을 이루어 만성폐질환자들을 위한 디지털 치료 기기의 확증적 임상시험을 진행한다.

이번 연구는 처방된 호흡재활 디지털 치료기기, 즉 클라우드 기반 호흡재활 서비스를 통하여 환자 진단결과, 질환정보 및 운동처방을 환자에게 전달하고 병원 밖에 있는 환자의 생체신호 및 데이터를 제공받는 것을 목표로 진행된다.  병원 밖에서도 전문 재활치료를 가능하게 하고, 급성악화를 예측함으로써 국내·외 만성폐질환 진단·치료·예방 관리의 문제점을 보완한다.

스마트 헬스케어 스타트업 쉐어앤서비스는 2021년 10월 부산연합기술지주와 MYSC(엠와이소셜컴퍼니)로부터 시드투자를 유치한데 이어, 중소벤처기업부 민간투자 주도형 기술창업 지원 프로그램인 팁스(TIPS)에 선정되어 만성 폐질환자들의 디지털 치료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다.

[바이오-헬스케어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