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Bio-HealthCare people

휴이노, 김주영 전 분당서울대병원 교수 CMO 영입

2022-06-13 < 1 min read

author:

휴이노, 김주영 전 분당서울대병원 교수 CMO 영입

Reading Time: < 1 minute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 휴이노가 김주영 전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교수를 최고의료책임자(CMO, Chief Medical Officer)로 영입했다고 13일 밝혔다.

김주영 CMO는 임상예방의학의 권위자로 심뇌혈관 질환과 비만, 만성질환에 대한 연구를 활발히 해 왔다. 특히 김 CMO는 디지털 헬스케어에 기반한 원격 의료 임상 연구를 진행했으며, 2017년도에는 ICT 기반 의료정책 사업을 실시하는 데 있어 보건 의료 발전과 국민 건강 증진에 기여한 공으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장을 수여 받기도 했다.

김 CMO는 이 같은 다양한 임상 경험과 연구 활동을 토대로, 휴이노에서 출시한 메모패치(MEMO PatchTM)의 의학-임상 전문가로서 당사의 기술이 의료현장에 잘 적용될 수 있도록 역량을 펼쳐 나갈 예정이다.

휴이노는 인공지능 기술과 원격 모니터링 기술을 기반으로 다양한 생체신호를 분석해, 만성질환의 조기 진단 및 관리 플랫폼을 만드는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이다. 최근에는 패치형 심전계인 메모패치를 상용화해 전국 유수 병원에 판매하고 있다. 메모패치는 패치형 심전계로, 14일 동안 측정이 가능하며 다회용으로 출시됐다. 국내에서 장기 모니터링이 가능한 다회용 제품은 메모패치가 유일하다.

길영준 휴이노 대표는 “김주영 전 교수를 휴이노의 CMO로 영입하게 돼 영광”이라며 “심방세동 진료 지침 제작 경험과 다수의 디지털 헬스케어 임상 경험을 통해 만성질환 및 심뇌혈관 질병 예방에 새로운 미래를 제시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주영 CMO는 “지금까지의 디지털 헬스케어 임상 시험 및 연구 경험을 바탕으로 휴이노의 제품 개발에 적극 참여해, 국민 건강을 증진하고 만성질환의 예방률을 높이는 데 앞장서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인사동정(people) 소식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