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Media

비즈니스 경제 미디어 ‘바이트컴퍼니’, 서울대기술지주서 투자 유치

2022-07-07 < 1 min read

author:

비즈니스 경제 미디어 ‘바이트컴퍼니’, 서울대기술지주서 투자 유치

Reading Time: < 1 minute

비즈니스 경제 뉴스레터 ‘데일리바이트’를 운영하는 미디어 스타트업 바이트컴퍼니서울대학교기술지주회사로부터 시드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7일 밝혔다. 바이트컴퍼니는 서울대기술지주와 아이피투자조합 8호로부터 투자를 유치하며 시드 투자를 마무리 지었다. 금액은 비공개다.

바이트컴퍼니는 MZ세대를 위한 비즈니스 경제 미디어로, 무료 뉴스레터 서비스 데일리바이트(DAILY BYTE)와 유료 구독형 미디어 바이트플러스(BYTE+)를 운영 중이다. 현재 구독자는 약 3만 5천 명 규모로, 특히 대학생과 사회초년생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데일리바이트는 최신 비즈니스와 경제 소식을 쉽게 해설하는 뉴스레터 서비스로, 2020년 말 서비스가 시작된 후 주요 대학 학생들을 중심으로 높은 인기를 얻어 빠르게 성장해왔다. 바이트컴퍼니는 이어 2021년 말 유료 구독형 미디어 바이트플러스를 창간하며, 유료 미디어 업계의 주요 플레이어로 자리잡았다. 

목승환 서울대학교기술지주 대표는 “바이트컴퍼니는 신생 미디어임에도 삼성증권과 한국투자증권, 카카오뱅크와 카카오페이 등 국내 유수 금융사에 다양한 금융 경제 콘텐츠를 공급할 정도로 수준 높은 콘텐츠 제작 역량을 갖고 있다”면서, “다른 미디어는 따라잡기 어려운 젊은 감각과 문법이 돋보인다”며 투자 이유를 밝혔다.

바이트컴퍼니는 이번 투자유치로 콘텐츠 강화는 물론, 비즈니스 경제 교육 분야로의 사업 확장까지 노리고 있다. 오리지널 콘텐츠 생산을 늘리고, 그간 확보해 온 콘텐츠를 바탕으로 MZ세대를 위한 비즈니스 경제 교육 플랫폼으로 거듭난다는 것이다. 지난 5월에는 경제 교양서를 출간하며 교육 사업 진출의 첫걸음을 뗐다.

김태헌 바이트컴퍼니 대표는 “MZ세대가 산업과 경제를 제대로 공부할 수 있는 교육형 미디어를 만드는 것이 목표”라며 포부를 밝혔다. 또한 장민제 부대표는 “미국에 이어 우리나라도 미디어 유료화의 흐름을 피해 갈 수 없을 것”이라며, “바이트컴퍼니를 한국의 이코노미스트(The Economist)같은 매체로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미디어(Media) 관련 소식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