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오더, 월 결제액 4,500억원 돌파


테이블오더 기업 티오더는 자사 태블릿을 통한 월 결제액이 4,500억 원을 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티오더는 태블릿이 월 평균 1만대 이상 판매되면서 최근 누적 20만 대 판매를 기록, 이와 비례해 월 결제액이 빠르게 증가 중이라고 전했다. 또한 티오더 제품 설치 이후 식사 중에도 티오더 화면을 통해 메뉴가 계속 노출돼 주류 및 사이드메뉴 추가 주문이 늘어나는 점도 결제액 상승 이유로 꼽았다.

티오더는 지난해 ‘티오더 캐나다’ 법인 설립을 시작으로 일본, 호주, 미국 등 글로벌 시장에 진출한 점 또한 누적 결제액 상승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보고있다. 티오더는 오프라인에서 발생하는 데이터를 유의미한 정보로 가공하여 호텔 산업 진출, 타겟형 광고 송출을 진행하면서 주문 플랫폼의 외형을 계속해서 확장할 예정이다.

권성택 티오더 대표는 “티오더는 직관적인 화면으로 메뉴 선택부터 주문까지 이어지는 단계가 단순해 매장 방문 손님들이 어려움 없이 티오더를 통해 원활하게 주문하고 있다”면서 “손님들이 식당, 호텔 등에서 티오더를 통해 주문할 때 빠르고 오류 없이 주문과 결제가 이뤄질 수 있도록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는 물론 기술력을 계속해서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 공유하기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