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Mobility

리프트, 배터리 화제로 자전거 공유 서비스 당분간 중단

2019-08-01 1 min read

리프트, 배터리 화제로 자전거 공유 서비스 당분간 중단

Reading Time: 1 minute

승차공유 서비스 리프트(Lyft)에 악재가 겹치고 있다. 리프트가 운영 중인 마이크로모빌리티 서비스 중 전기자전거에서 화재가 발생해서 샌프란시스코를 비롯한 베이 지역 서비스를 당분간 중단하기로 했다는 소식이다.

지난 6월에 자사 마이크로모빌리티 서비스의 새 브랜드인 ‘베이휠’을 선보이며 의욕적으로 출발했는데, 이런 악재를 만났다.

그나저나 배터리 이슈는 리프트만의 문제는 아닌 듯 하다. 경쟁사인 스킵(Skip)라임(Lime)도 배터리에서 화제가 발생해서 리콜 등의 조치를 취했다고 한다. 국내도 마이크로 모빌리티 시장 경쟁이 뜨거운데 배터리 문제는 없는지 궁금하다.

미국 내 마이크로 모빌리티 서비스 현황에 대해서는 아래를 참고하시길.

[마이크로 모빌리티 관련 뉴스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