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Mobility

고고씽, 코로나19 이후 탑승량 300% 증가.. 7월부터 ‘알파카’로 새출발

2020-06-29 1 min read

고고씽, 코로나19 이후 탑승량 300% 증가.. 7월부터 ‘알파카’로 새출발

Reading Time: 1 minute

작년 4월에 런칭한 공유 퍼스널 모빌리티 ‘고고씽’이 약 1년 간 누적 탑승 횟수 100만건, 누적 회원 22만명을 돌파하면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고고씽은 서울 강남을 시작으로 경기 동탄2신도시, 경남 진주, 경기도 수원 광교로 운영 지역을 확장해 가고 있다. 

코로나19가 본격적으로 확산됐던 2월 대비 6월 성장 수치를 살펴보면 ▲탑승량 300% ▲이동시간 450% ▲이동거리440% 가량 증가했고, 6월 한 달 간 월간 사용자는 9만명을 기록했다. 이태원 확진자가 발생한 5월 초에도 고고씽 신규 회원 및 주간 사용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며, 코로나19로 전동 킥보드가 비대면 이동수단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지역별 분석으로는 서울 강남지역의 탑승자는 총 81,000명, 누적 탑승 횟수 81만건으로 이중 30대 남성 비중이 30.52%로 가장 높았다. 강남에서 가장 탑승률이 높은 구간은 강남대로(강남역-논현역 구간), 테헤란로(강남역-삼성역 구간)이다.

산업자원부 규제샌드박스 실증특례사업을 진행 중인 경기도 화성시 동탄2신도시 일원은 타 지역과 다르게 가상 울타리를 활용한 특정지역의 주정차반납이 정해져 있는 도크방식으로 서비스를 진행중이다. 누적 탑승자는 15,000명, 누적 탑승 횟수10만건으로 이 가운데 40대 여성 탑승 비율이 11.64%로 서울 대비 10배 높은 수치이다. 

최근 고고씽이 진출한 수원 광교지역은 동탄2신도시 규제샌드박스 실증사업이 진행되면서 광교시민들의 요청에 따라 서비스가 확장됐다. 누적 탑승자 10,000명, 누적 탑승 횟수 3만건이며, 20대 여성탑승비율의 경우 17.4%로 전국에서 가장 높은 수치이다. 특히 오전 출근시간 대 광교중앙역에서 가장 많이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남 진주시의 경우, 누적 탑승자 10,000명, 누적 탑승 횟수 6만건으로 이중 20대 남성 탑승 비율이 전국에서 가장 높은56.91%로 나타났다. 

정수영 매스아시아 대표는 “코로나가 유행한 2월 대비 300% 성장을 하며, 언택트 시대의 새로운 교통수단으로 책임감을 느낀다”고 전하며, “올해 대중교통이 불편한 전국 각 지역으로 빠른 확장과 1만대 이상의 퍼스널모빌리티를 운영할 것이다”라고 계획을 밝혔다. 

한편 매스아시아는 오는 7월 2일 고고씽에서 ‘알파카(ALPACA)’로 브랜드를 변경할 예정이다. 작년 8월에 고고씽은 투자유치를 받으며 알파카를 인수합병한 바 있다.

[마이크로 모빌리티 관련 뉴스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