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intech

서울시, 서울핀테크랩 공간 확장.. 30개 기업 추가 선발(~9/11)

2020-08-20 1 min read

서울시, 서울핀테크랩 공간 확장.. 30개 기업 추가 선발(~9/11)

Reading Time: 1 minute

서울시‘서울핀테크랩’의 몸집을 키워 포스트코로나 시대 비대면 금융산업 육성에 박차를 가한다. 현재 위워크 여의도점 4개층에 운영 중인 공간을 6개층으로 확장해서, 현재보다 40% 가량 많은 100개 기업이 동시 상주 가능한 규모로 확장한다.

서울시는 새로 확장되는 공간에 인증‧보안 등 ‘비대면’ 분야 국내‧외 우수 기업을 집중 입주시켜 비대면 금융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고 ‘서울핀테크랩’을 세계적 수준의 핀테크 허브로 육성한다는 목표다.

‘서울핀테크랩’ 입주기업들(70개사)은 작년 한 해 총 276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으며, 125명의 신규 고용창출도 이뤄졌다. 총 308억 원 규모의 투자유치에도 성공했다.

서울시는 10월에 신규 입주할 30개사를 추가로 모집한다. 이중 5개사는 해외 핀테크 기업으로 선발한다. 모집은 9월11일에 마감이다.

‘서울핀테크랩’ 입주대상은 1억 이상의 투자유치와 연매출 1억 이상 등 조건을 충족한 4인 이상의 기업이다. 고용인원, 투자유치실적, 매출액 등을 심사해 선발된다.

입주기업에게는 최장 2년 간 독립된 사무공간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핀테크 전문 운영사를 통한 인큐베이팅, 분야별 전문가의 교육‧멘토링, IR(투자설명회), 국내‧외 금융기관과의 네트워킹, 해외진출 지원 등 기업의 성장단계에 맞춰 다양한 기업 육성 프로그램을 지원받는다.

김의승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국내 최대 규모의 서울핀테크랩을 세계가 주목하는 ‘핀테크 스타트업 허브’로 조성해 서울의 금융 경쟁력을 높이고 여의도를 금융혁신의 중심지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스타트업 경진대회/지원사업 소식 전체보기]

[핀테크(Fin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