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Mobility

킥고잉-LG전자, 자동 충전 전용 거치대 ‘킥스팟’ 선보여

2021-05-17 2 min read

킥고잉-LG전자, 자동 충전 전용 거치대 ‘킥스팟’ 선보여

Reading Time: 2 minutes

전동킥보드 공유 서비스 ‘킥고잉’을 운영하는 올룰로LG전자와 함께 거치시 자동으로 충전되는 킥고잉 전용 거치대 ‘킥스팟’을 국내 최초로 선보였다. 

국내 최초로 공개되는 무선충전 ‘킥스팟’은 부천시청의 적극적인 협조를 통해 경기도 부천시 역곡역 부근 5곳에 설치됐다. 양사는 향후 6개월간 효율성, 고객 편의성, 안전성 등을 검증할 계획이며, 확보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향후 서울시를 포함한 타 지역 확장을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무선충전 ‘킥스팟’은 LG전자의 패드형 무선충전 기술이 적용됐다. 무선충전을 위해 킥고잉 기기에 별도의 수신패드가 탑재됐으며, 해당 기기를 무선충전 ‘킥스팟’에 거치하면 ‘킥스팟’내 충전패드와 접촉되어 자동으로 충전이 시작된다. 킥고잉은 자체 관제시스템을 통해 무선충전 ‘킥스팟’의 킥고잉 거치현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고 거치된 킥고잉 기기의 충전량 또한 파악할 수 있어 무선충전 ‘킥스팟’의 활용성을 최적화할 수 있다. 

무선충전 ‘킥스팟’은 세계무선충전협회(WPC, Wireless Power Consortium)의 이사회 멤버로 무선충전기술에 관한 국제표준을 주도하고 있는 LG전자의 무선충전 솔루션이 적용됐다. LG전자는 무선충전기술에 대한 탁월한 연구개발 역량을 비롯 높은 안전성을 요구하는 다양한 분야의 무선충전기술을 보유해 무선충전 ‘킥스팟’의 연구와 개발에 있어 핵심적인 부분을 담당했다. 

무선충전 ‘킥스팟’은 방전으로 활용하지 못하는 기기를 줄여 사용경험을 개선하고 도심의 미관을 개선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기기를 수거하고 충전하여 배치하는 과정을 간소화하여 서비스를 더욱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다. 기기의 관리와 운영에 따른 부담이 경감됨에 따라 서비스지역을 확대하고 기기 대수를 최적화함에 있어 유연한 의사결정을 할 수 있고, 노후화된 도로나 상습적 교통체증이 있는 지역에도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킥고잉과 LG전자는 무선충전 ‘킥스팟’에 킥고잉 반납 시 이용요금 할인을 제공하여 반납을 장려하고 인근 매장과의 제휴를 통해 소상공인과의 상생을 실천할 예정이다. 

최영우 올룰로 대표는 “킥고잉을 사랑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항상 새롭고 즐거운 이동 경험으로 보답하고자 기술 개발을 지속적으로 이어 나가고 있다”며, “퍼스널 모빌리티 생태계를 선도하는 킥고잉만의 노력과 변화를 지켜봐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마이크로 모빌리티 관련 뉴스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