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팀블라인드-크라운랩스, ESG 컨설팅 합작법인 ‘크라운인사이트’ 설립

2021-06-02 2 min read

팀블라인드-크라운랩스, ESG 컨설팅 합작법인 ‘크라운인사이트’ 설립

Reading Time: 2 minutes

직장인 플랫폼 블라인드 운영사 팀블라인드와 컨설팅그룹 크라운랩스ESG 서비스 합작법인 ‘크라운인사이트’를 출범했다고 밝혔다. 

크라운인사이트는 500만 명 이상의 블라인드 가입자를 표본으로 ESG 평가 데이터의 신뢰수준을 높일 계획이다. 직장인들이 설문에 참여해 재직 기업의 ESG 실천 정도를 직접 평가한다. 6월 기준 국내 시가총액 1000대 기업 재직자 10명 중 9명이 블라인드 가입자다.

업계에서는 평가의 객관적 근거가 부족하다는 점과 데이터 투명성을 신뢰할 수 없다는 점을 ESG 평가의 한계로 지적해왔다. 한 투자사 관계자는 “ESG는 기업의 비재무적 요인을 평가하는 것이다 보니 투자에 참고할 객관적 데이터가 없어 안타까웠다”라며 “재직자 평가가 그 대안이 될 것이라 본다”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한편, 크라운인사이트는 국회 입법조사처가 발주한 ‘지속 가능 성장을 위한 ESG 생태계 조성 및 입법정책 과제’ 조사를 진행 중이다. 국내 ESG 법‧제도적 기반 마련을 위해 진행되는 이번 조사는 국회에서 관련 제도 논의 및 심사를 위한 참고 자료로 활용될 전망이다.

문성욱 팀블라인드 대표는 “ESG 경영에 대한 투자 규모는 급격히 커지고 있지만 한국 기업에 대한 글로벌 ESG 업계의 평판은 아직 미국이나 일본보다 낮은 수준이다. 기업의 능동적 대응을 위한 객관적 진단이 필요한 이 시점에 블라인드의 재직자 평가가 그 역할을 할 수 있다고 봤다”라며 “평가 데이터를 실질적 경영 환경에 반영하는 과정에서 기업 컨설팅 경험을 다수 보유한 크라운랩스와의 협업이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라고 이번 합작법인 설립의 배경을 설명했다.

박준태 크라운인사이트 신임 대표는 “글로벌 ESG 생태계에서는 특화된 ESG 데이터 생성 기업들이 핵심으로 부상하고 있다. 양질의 데이터가 뒷받침돼야만 평가에서 투자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가 마련되기 때문”이라며 “직장인들의 지성이 집약된 크라운인사이트의 ESG 데이터야말로 평가 결과와 시장 현실 간 괴리를 좁히는 획기적 계기가 되리라 확신한다. 향후 ESG 평가 기관, 연기금, 투자회사 등과 접점을 확대하면서 재직자 평가가 ESG의 글로벌 트렌드로 정착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향후 구상을 밝혔다.

한편, 블라인드는 지난 5월에 시리즈C 펀딩으로 3,700만달러(약 416억원)을 투자받은 바 있다. 

[ESG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