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Bio-HealthCare

분사 완료 ‘바비톡’, 임직원 건강복지 프로그램 제공

2021-06-21 2 min read

분사 완료 ‘바비톡’, 임직원 건강복지 프로그램 제공

Reading Time: 2 minutes

미용의료 정보 앱 바비톡이 임직원 건강 복지 프로그램 ‘굿 라이프’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복지 프로그램은 임직원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삶’에 초점을 맞췄다. 우선 직원 당사자를 포함해 직계가족 최대 4인까지 1인당 180만 원 상당의 종합 건강 검진을 매년 전액 지원한다. 

2주에 한 번씩 직원 자택에 다양한 제철 과일로 구성된 과일바구니 정기배송 서비스도 운영된다. 바비톡 임직원들의 평균 연령대는 30대 초반으로 1인 및 소가구 비중이 높아 평소에 과일을 잘 챙겨 먹기 어려운 경우가 많다. 이에 임직원들이 균형 있는 영양을 섭취를 할 수 있도록 격주 금요일마다 과일을 보내고 있으며, 이 중에는 망고스틴, 샤인머스캣, 멜론 등 ‘내돈내산’으로 먹기 어려운 비싼 과일도 포함되어 있어 직원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 

리모트 워크 식비 지원 혜택도 눈에 띈다. 바비톡은 코로나19 확산 이후 집, 카페, 휴양지든 직원이 편한 곳에서 자유롭게 근무 가능한 ‘리모트 워크(Remote Work)’ 제도를 전면 도입해 운영 중인데, 사무실 출근 시 제공되던 식비 지원을 재택이나 외부 근무 시에도 동일하게 적용한 것이다. 어디서 일하든 든든하게 잘 챙겨 먹고 건강을 챙기고자 하는 ‘굿 라이프’ 복지 프로그램의 방향성이 잘 드러나는 부분이다.

여기에 최근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되면서 투여 당일과 다음날 이틀간의 ‘백신 휴가’를 제공하고 있다. 해당 휴가는 1차 접종 및 2차 접종 시마다 별도 제공된다. 

신호택 바비톡 대표는 “기업이 건강하게 성장하기 위해서는 기본적으로 임직원들의 업무 환경뿐만 아니라 개인의 건강과 행복과 관련한 복지에 많은 신경을 써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직원들이 보다 행복하게 근무할 수 있는 다양한 HR 프로그램을 기획하여 반영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한편, 바비톡은 지난 5월 사업 가치 재평가 및 기존 사업 강화, 신규 사업 전개 등 새로운 기업 성장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케어랩스로부터 100% 자회사로 분사하고, 3년 내 기업공개(IPO)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뷰티테크(Beauty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바이오-헬스케어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