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더인벤션랩, 펫테크 스타트업 3팀에 투자

2021-12-24 1 min read

더인벤션랩, 펫테크 스타트업 3팀에 투자

Reading Time: 1 minute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인 더인벤션랩펫테크 스타트업 3개사에 투자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투자한 스타트업들은 ▲감성 기반의 반려동물 이커머스 플랫폼 ‘클라우드페이퍼’ ▲ 반려동물 영양기반 펫 헬스케어 서비스 ‘라이노박스’ ▲인공지능(AI) 반려동물 행동 분석 ‘펫페오톡’이다. 

클라우드페이퍼는 매매 중심의 반려동물 이커머스 시장에 콘텐츠와 커뮤니티 기능을 더한 감성 기반의 모바일 앱 플랫폼 서비스 ‘포블스(POBLS)’로 최근 급증하고 있는 MZ세대 반려인들을 공략할 예정이다. 포블스는 내년 1월 초, 콘텐츠와 커뮤니티 중심의 베타 오픈을 준비 중이며, 내년 2월 커머스 기능을 더해 본격적인 서비스를 시작한다. 

라이노박스는 수의영양학 전공자들이 만든 앱 서비스 ‘샐러드펫’을 론칭해 ‘반려동물 종합 영양검진’, ‘맞춤형 사료 분석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라이노박스는 국내 최대 영양-수의학 복잡계 데이터베이스를 보유하고 있으며, 향후 만성 질환 케어 서비스 등 고도화된 펫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펫페오톡은 반려동물의 몸짓 언어 ‘카밍 시그널’을 중심으로 현재 기분이나의사표현, 분리불안∙피부병∙관절계 질환 등을 조기에 분석하고 관찰하는 솔루션을 제공한다. 펫페오톡은 학습 데이터 구축, 포즈 인식 알고리즘을 통한 반려동물 특화 AI 기술을 개발 중이며, 현재 모바일앱 ‘도기보기’로 활동량 및 하울링 분석에 대한 이용자 수요를 검증 중이다.

김진영 더인벤션랩 대표는 “펫테크 분야에만 출자하는 첫 투자조합으로서 성장하는 반려동물 시장을 기술과 콘텐츠로 혁신코자 하는 초기스타트업팀을 적극적으로 계속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더인벤션랩은 향후 펫푸드·펫테크·펫웰니스·펫리빙 등 반려동물 시장의 주요 영역에서 버티컬 플랫폼과 기술력 있는 초기 스타트업에 1억~3억원 규모로 초기투자를 공격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펫테크(Pet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