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Bio-HealthCare Funding

에비드넷, 신한금융그룹에서 100억원 투자유치

2022-02-17 2 min read

에비드넷, 신한금융그룹에서 100억원 투자유치

Reading Time: 2 minutes

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 ‘에비드넷’은 신한금융그룹으로부터 10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와 함께 신한라이프와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파트너십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7일 밝혔다.  

투자는 신한금융그룹이 디지털 핵심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유망 벤처•스타트업 및 예비유니콘 기업에 투자할 목적으로 조성한 디지털 전략투자 펀드인 ‘원신한 커넥트 신기술투자조합 제1호’를 통해 진행되었으며, 의료 데이터 네트워크 혁신 기업인 에비드넷의 가치를 인정해 투자를 결정지었다고 밝혔다. 

또한 신한라이프와 전략적 업무제휴를 통해 ▲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과 서비스 연계 ▲ 헬스케어 신규 사업 공동 개발•이행 ▲ 의료 마이데이터 실증사업 주체로서의 협업 관계 강화 ▲ 건강데이터를 활용한 보험 경쟁력 강화를 위한 협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에비드넷 관계자는 2018년 SK 등으로부터의 전략적 투자 유치 이후 누적 350억 이상의 투자금 유입이 이루어졌다고 밝혔다.

에비드넷은 국내 50여개 대형병원과 함께 6천만명의 병원 데이터를 표준화하여 데이터망으로 구축했으며, 이를 국내외 다양한 분야의 연구 개발에 활용하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빅데이터 플랫폼 ‘피더넷(FeederNet)’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원천데이터의 유출 없이 데이터를 손쉽게 활용하게 하는 기술을 바탕으로 ICT 규제샌드박스를 통과한 의료 데이터 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병원 연구진부터 국내외 헬스케어 기업, 정부 기관 등 다양한 이용자들이 의학 연구, 신약개발·재창출, 약물 부작용 감시 등의 분야에 이를 활용하고 있다.

그리고 전국 20개 종합병원과 제휴를 맺고 흩어져 있는 의료정보를 본인이 주체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의료 마이데이터 플랫폼 ‘메디팡팡’을 2021년에 런칭하였으며, 이를 통해 사용자가 직접 의료기록을 확인하고 건강을 관리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부정확한 기억에 의존하던 진료의 정확도를 데이터 기반으로 높일 수 있고 비대면 진료 시에도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올해는 만성질환 예측 서비스 등이 추가될 예정으로 지속적인 서비스 고도화를 통해 대한민국 국민 건강에 필수적인 앱으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에비드넷은 이번 투자 유치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소비자 맞춤형 보험 상품 개발, AI 언더라이팅, 암케어 협업 등 데이터에 기반한 보험 및 헬스케어 분야 서비스 모델을 고도화하고 관련 시장을 선점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한금융그룹이 최근 전략적 투자를 강화하고 있는데, 아래를 참고하시길.

[바이오-헬스케어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