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ntents Funding

비주얼 스토리 플랫폼 ‘시나몬’, 140억원 규모 투자 유치

2022-09-21 < 1 min read

author:

비주얼 스토리 플랫폼 ‘시나몬’, 140억원 규모 투자 유치

Reading Time: < 1 minute

비주얼 스토리 플랫폼 스타트업 시나몬이 14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제페토 운영사인 네이버제트의 주도 하에 크래프톤, 스노우가 공동 투자사로 참여했다. 시나몬은 네이버웹툰, 알토스, 컴퍼니케이, 데브시스터즈, 글로벌브레인 등으로부터 100억원 이상의 투자를 받은 바 있어 누적 투자금 240억원을 확보했다. 

시나몬은 메타버스·웹3 생태계에 적극 투자를 이어가고 있는 3사가 자사의 사업의 성장성을 높게 평가한 것이라고 의미를 전했다. 지난 2019년 출시한 네이버웹툰 지식재산권(IP) 기반 비주얼 노벨 게임 ‘메이비’의 성공으로 축적한 인터랙티브 스토리텔링의 경험과 노하우도 이번 투자 유치에 긍정적으로 작용했다는 평가다.

시나몬은 현재 3D 유저창작콘텐츠(UGC) 플랫폼 ‘시네브이(CINE V)’를 개발하고 있다. 시네브이는 영화·드라마·애니메이션 1인 제작을 가능케 하는 3D 영상 제작 플랫폼이다. 

시나몬 측은 “이번 투자 유치를 바탕으로 적극적인 인재 채용과 양질의 리소스 제작에 더욱 집중할 예정”이라며 “현재 개발 중인 시네브이 플랫폼을 통해 누구나 고퀄리티의 영상 콘텐츠를 생산하고, 나아가 1인 크리에이터 중심의 콘텐츠 시장도 더욱 고도화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컨텐츠(Contents) 관련 뉴스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전하는 외우테일 편집장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