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와이소프트, 마그나인베-신보서 40억원 밸류로 투자 유치


식품 데이터의 동적이벤트 단계별 식별 솔루션을 제공하는 와이와이소프트가 지난달 말 마그나인베스트먼트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고 3일 밝혔다. 금액은 비공개다. 이번 투자에서 와이와이소프트는 40억원 규모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와이와이소프트의 ‘Korea Food Trust(이하 KFT)’ 솔루션은 식품 생산기업과 가공공장기업 그리고 물류현장에서 별도의 개발과정 없이 노 코드 기반으로 현장의 전문가들이 쉽게 프로세스 시나리오를 구성하고 데이터를 온보딩할 수 있는 직관적 UI를 제공한다. 

와이와이소프트가 개발을 진행하고 있는 KFT는 글로벌 표준 GS1을 기반으로 한 기준 정보로 식품 데이터의 동적이벤트 단계별 식별, 수집, 공유하는 프레임웍을 제공하는 솔루션이다. KFT를 활용하면 공급망 내 공급된 제품과 시설 그리고 제품의 보관과 이동에 대한 시나리오를 정의하고 등록하여 관리할 수 있다. 

또한 블록체인 기반으로 등록된 제품의 Lot 별 등록 및 이벤트별 데이터 증명과 합의를 통한 검증에 기반해 스마트 컨트렉트를 체결할 수 있다. 식품 오염과 이력 추적의 복잡도를 해결하기 위해 식품 공급망의 단계를 연결하는 Lot별 추적이 클래스(class)단위와 인스턴스(instance)단위로 교차/변환 과정의 이력에 대한 추적이 가능해야 하는데 KFT는 이러한 알고리즘을 개발해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서로 다른 공급망을 데이터 레벨에서 다차원소스와 다차원 연결을 구현하고 공급망 내 식품오염이나 변질 그리고 식품라벨 도용에 의한 식품사기 발생시 발생한 지점을 수초 내로 추적할 수 있다. 

와이와이소프트는 2023년 상반기 물류산업진흥재단의 우수스타트업 및 카카오엔터프라이즈과 창업진흥원이 공동으로 진행하는 ‘상생 부스트업 프로젝트-리본1’기로 선정된 바 있다. 풀무원과 서울창조경제센터 보육기업, 진로-하이트의 푸드테크6기와 부산TP(테크노파크)의 블록체인 커피공급망 사업자로도 선정됐다. 

양홍현 와이와이소프트 대표는 “미국의 FDA가 식품 규제를 강화하고 있는 상황에서 국내에도 식품의 공급망 내 전주기의 이력을 추적할 수 있는 글로벌 표준의 솔루션이 필요할 것이라고 판단했다”며 “현재 테스트 중이지만 급격한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 시장이라 반드시 필요한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사 공유하기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