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edutech Funding

에듀테크 ‘꾸그’ 운영사 글로랑, 90억원 규모 시리즈A2 투자 유치

2024-06-10 2 min read

author:

에듀테크 ‘꾸그’ 운영사 글로랑, 90억원 규모 시리즈A2 투자 유치

Reading Time: 2 minutes

AI 탤런트테크 기업 글로랑뮤렉스파트너스, KDB산업은행, IBK기업은행 및 일본의 TBS innovation partners(도쿄방송국), PKSHA Capital 등으로부터 90억 원의 시리즈 A2 투자를 유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자금 중 일부는 투자 조건부 융자 금액으로 이루어졌으며 회사의 누적 투자금은 250억원이다.

글로랑은 AI 시대를 맞아 필수 요소인 사고력, 창의력, 수리력 등의 추상적인 교육 지표를 표준화하는 심리진단검사를 개발하고 서비스한다. 현재 6,600개에 달하는 초/중/고등학교가 고객사로 함께하고 있으며, 기업, 교육청 및 병원, 대학교에서의 수요도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연간 200만명에 달하는 초/중/고등학생들이 매년 지능/적성/흥미/기질 등을 진단받고 있으며, 보유한 검사는 100종을 넘어섰다다. 또한 한국/미국/일본 명문 대학교들의 교수들과 연구 협약을 통해 현장에 맞는 게임형 검사, AI를 기반으로 한 뇌파 검사 등을 추가 개발 중이며, 검사 수검 과정을 온라인화해 통합하는 SAAS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다. 

SAAS를 통해 검사가 진행될 경우, 운영/물류비용이 절약될 뿐 아니라 데이터 통합 체계를 갖추게 되며, 이를 기반으로 한 데이터 사업 확장이 가능하다. 진단검사는 한국어뿐 아니라 영어, 일본어, 베트남어, 러시아어 등으로 빠르게 번안 개발될 예정으로, 최근 일본 최대 미디어그룹 중 하나인 TBS와의 단독 계약을 통해 글로벌 시장으로 빠르게 침투 중이다.

 글로랑이 운영 중인 꾸그는 5~19세 아이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실시간 클래스를 제공해 온 플랫폼으로 국어, 영어, 수학 등의 교과목들을 비롯해 로블록스, 마인크래프트, 큐브, 독서, 원어민 영어 등의 카테고리에서 누적 약 6,000개의 클래스를 1,000명의 선생님들과 함께 론칭했다. 

최근 4월 매출은 작년 동월 대비 100% 성장했으며, 재구매율은 역대 최대치인 65%를 기록했다. 구독 매출의 비중은 작년 전체 매출 대비 20%에서 80%까지 올랐으며, ROAS는 평균 1,500% 이상으로 지속 가능한 제품 경쟁력을 구축했다는 평가다. 

이에 꾸그는 실시간 클래스만을 운영해 온 플랫폼이 경쟁력 있게 최적화되었다고 판단, 중고등 연령으로 본격 확장하며 실시간 교육의 패러다임을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다. 이미 연령을 확장하기 전 활성 학생의 15% 이상이 중등 연령 이상으로, 플랫폼이 확장됨에 따라 자연스레 그 타깃층이 확장될 전망이다. 앞으로는 본격적으로 중고등으로 확장하며, 입시 위주의 대형 교육 업체가 제공하지 못하는 교육 가치를 제공하기 위한 전략을 실행할 예정이다.

황태일 글로랑 대표는 “어려운 상황에서도 함께 애써준 그라운더 동료들 덕분에 지속적인 성장을 할 수 있었다. 앞으로의 AI 시대에서는 입시 위주의 표준화 교육이 아닌, 개인의 재능과 흥미에 기반한 맞춤형 교육과 이를 실시간 상호작용이 있는 교육을 통해 고도화하는 체계가 주류가 될 것이다”라며, “일본 및 미국에서의 글로벌 투자 라운드를 진행하고 있는 만큼 2024년에는 국내에서 견고한 성장과 본격적인 글로벌 비즈니스 확장이라는 두 가지 목표를 모두 달성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에듀테크(Edutech) 스타트업 소식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전하는 외우테일 편집장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