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Funding Mobility

라이다(LiDAR) 스타트업 ‘이노비즈’, 1억7천만달러 투자 유치

2019-06-11 1 min read

라이다(LiDAR) 스타트업 ‘이노비즈’, 1억7천만달러 투자 유치

Reading Time: 1 minute

자율주행 시대에 가장 각광을 받는 기술 중의 하나가 ‘라이다(LiDAR)’이다. 레이더를 이용해서 자동차 주변을 인식해서 정교한 3D 지도를 그리는 기술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자율주행 자동차 개발에 있어 핵심 기술로 평가를 받고 있는데, 전 세계적으로 경쟁도 더욱 뜨거워지고 있다. 물론 테슬라의 앨런 머스크는 라이다는 썪은 기술이라고 평가하면서, 카메라를 기반으로 한 컴퓨터 비전 기술을 밀고 있기도 하다. 여튼 지금은 라이다와 컴퓨터 비전을 모두 이용해서 자율주행 기술을 구현하고 있다고 보면 된다.

이스라엘에 기반을 둔 이노비즈(Innoviz)도 라이다(LiDAR) 기술을 열심히 개발하고 있는 곳인데, 시리즈C 펀딩으로 총 1억7천만달러를 투자받았다.

지난 3월에 1억3천2백만달러 투자를 받았다는 소식이 전해졌는데, 투자자의 러브콜이 이어졌는지 이번에 추가로 3천8백만달러를 투자받아 총 1억7천만달러로 시리즈C를 마감했다는 소식이다. 누적 투자액은 2억5천2백만달러에 달한다.

이번 투자는 China Merchants Capital, Shenzhen Capital Group, New Alliance Capital 등 중국계 투자자가 많다. 지난 시리즈B 투자에는 소프트뱅크 벤처스 아시아(Softbank Ventures Asia)Samsung Catalyst Fund 등도 참여했다.

한편, 이노비즈는 다양한 자율주행 관련 회사와 협업을 하고 있는데 BMW는 이 회사 기술을 활용해서 자율주행차를 만들 예정이라고 한다.

[자율주행 관련 스타트업 뉴스 전체보기]
[모빌리티 관련 뉴스 전체보기]

보도자료 배포 및 기고요청은 editor@wowtale.net으로 보내주세요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