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people

“비욘드 코리아!” 카카오, 미래 글로벌 전략 재편…김범수 창업자 의장직 사임

2022-03-14 2 min read

author:

“비욘드 코리아!” 카카오, 미래 글로벌 전략 재편…김범수 창업자 의장직 사임

Reading Time: 2 minutes


카카오가 미래 10년 핵심 키워드인 ‘비욘드 코리아'(Beyond Korea), ‘비욘드 모바일'(Beyond Mobile)에 집중하기 위해 글로벌 전략을 재편한다고 14일 밝혔다. 또 김범수 창업자는 카카오 이사회 의장직에서 사임한다. 

카카오는 ‘비욘드 코리아’라는 대전제 하에 다양한 방법론으로 전략을 전개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먼저 회사는 일본을 거점으로 사업을 세계로 확대하는데 집중할 계획이다. 그간 개별 전략 아래 해외 시장을 공략해 왔던 카카오 공동체는 일본 카카오픽코마를 필두로 시너지를 극대화하는 전략을 전개할 방침이다.

김범수 의장은 ‘비욘드 코리아’라는 과업에 무게 중심을 두고, 글로벌 확장에 힘을 보탠다. 김 의장은 글로벌 전략 재편에 따라 카카오 이사회에서 사임하고, 미래이니셔티브 센터장 역할은 유지한다. 창업자로서 카카오 공동체 전체 미래 성장에 대한 비전 제시는 계속해나간다는 방침이다.

김 의장은 14일 전사 직원 대상 메시지를 통해 “비욘드 코리아는 한국이라는 시작점을 넘어 해외 시장이라는 새로운 땅을 개척해야 한다는 카카오 스스로의 미션이자 대한민국 사회의 강한 요구”라며 “글로벌 IT기업들을 넘어 위대한 기업으로 나아가는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함께 새로운 항해를 멋지게 펼쳐나가길 기원한다”고 강조했다.

김 의장은 지난 2000년 한게임 재팬을 설립해 성공적으로 일본 시장을 개척, 2017년부터 카카오픽코마 사내이사를 맡아 한국과 일본 현지를 오가며 사업에 참여해왔다. 그는 카카오를 일궈낸 경험과 사업 노하우를 토대로 픽코마 중심 신규 사업 기회를 모색하고, 글로벌 시장 확대에 집중할 예정이다.

남궁훈 대표 내정자는 ‘비욘드 모바일’을 중점으로 메타버스 등 새로운 분야와 미지의 영역을 준비, 자사 여러 사업과 서비스 형태를 글로벌 진출에 용이한 구조로 재구성해 카카오 국내외 성장을 이끌 방침이다. 남궁 내정자는 “한글 기반 스마트폰 인구는 5천만 명으로, 전 세계 스마트폰 인구 50억 명의 1%에 해당한다”면서 “이제 카카오는 1%에서 99%로 나아가야 한다. 카카오의 성장은 이제 시작”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카카오는 14일 임시 이사회를 열고 홍은택 카카오 얼라인먼트 센터장을 신규 사내이사로 내정했다. 이에 따라 김성수, 홍은택 센터장은 지속 가능한 성장 관점에서 카카오 공동체의 사회적 책임과 전략방향을 조율하고, ‘비욘드 코리아’, ‘비욘드 모바일’ 행보를 돕는다.

카카오 주요 계열사들은 ‘비욘드 코리아’의 방향성에 맞춰 해외 시장 공략을 더욱 강화한다. 현재 카카오웹툰과 타파스, 래디쉬, 우시아월드 등 다양한 플랫폼으로 북미, 아세안, 중화권, 인도, 유럽 시장을 공략하고 있는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2024년까지 글로벌 거래액을 3배까지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또한 카카오엔터는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부터 TV, 스크린 등 모든 플랫폼을 아우르는 제작 경쟁력을 확보, 글로벌을 겨냥한 슈퍼 지적재산(IP) 기획 제작에 주력할 예정이다. 

[카카오(kakao) 관련 뉴스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