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contests Government

중기부, 수출바우처 참여기업 2112곳 선정…최대 1억 지원

2022-03-21 2 min read

author:

중기부, 수출바우처 참여기업 2112곳 선정…최대 1억 지원

Reading Time: 2 minutes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가 수출규모에 따라 3000만원에서 최대 1억원까지 바우처로 지원하는 ‘2022년 수출바우처사업 1차 참여기업’ 2112곳이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중기부에 따르면 이번 선정에는 4513개의 기업이 신청, 2.1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총 4513개의 기업이 신청해 2.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는 등 수출 중소기업들이 높은 관심을 보였다.

선정된 기업에는 전년도 수출규모에 따라 3000만원에서 최대 1억원까지 바우처를 지급하며, 지급된 바우처로 공인된 수행기관 등을 통해 수출 전 과정에서 필요한 해외마케팅 서비스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디자인 개발, 홍보 동영상, 해외규격인증, 특허, 홍보·광고, 조사·일반 컨설팅, 법무·세무·회계 컨설팅, 브랜드 개발·관리, 국제운송, 통번역, 전시회·행사, 서류대행, 역량강화 교육 등 서비스가 포함된다.

이번 ‘수출바우처 사업’은 중소기업기본법상 중소기업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사행성 등 일부업종 제외)하다. 수출성장단계별로 내수, 초보, 유망, 성장, 강소로 나눠 지원한다. 선정 결과, 전년도 수출실적이 10만 달러 미만인 내수기업과 초보기업의 비율이 65.1%로 나타났다. 특히, 이번 선정기업 중 러·우 수출기업에게는 반송물류비, 지체료 등을 지원해 직접적인 피해를 줄일 수 있게 했다.

강기성 중기부 글로벌성장정책과장은 “2021년 수출바우처사업을 지원받은 기업들 수출이 24.5% 증가하며 우수한 성과를 나타냈다”면서 “2022년에도 수출을 희망하는 기업들이 성장동력을 지속할 수 있게 정책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선정 기업은 21일부터 협약을 체결해 사업을 수행할 수 있다. 2차 참여기업 모집은 4월 중순에 시작할 예정이다. 사업참여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수출지원기반활용사업 누리집이나 수출바우처 지원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정부(Government) 지원 소식 전체보기]



스타트업 소식을 열심히 듣고 성실히 씁니다.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