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All Bio-HealthCare Funding

메디컬 AI ‘에어스메디컬’, 253억 시리즈B 투자유치

2022-07-27 < 1 min read

메디컬 AI ‘에어스메디컬’, 253억 시리즈B 투자유치

Reading Time: < 1 minute

의료 인공지능 스타트업 에어스메디컬시리즈B 투자로 큐캐피탈파트너스, 끌림벤처스, 한화생명로부터 253억원을 투자받았다고 밝혔다.  끌림벤처스는 시리즈A 라운드에 이어 후속투자에 참여했다.

서울대학교 전기정보공학부와 의과대학 출신 공동창업진이 모여 2018년 10월에 설립한 에어스메디컬은 인공지능, 로보틱스 기술을 활용해 진단검사를 디지털화(Diagnosis digitalization)하고 환자와 병원 모두에게 더 나은 의료 경험을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에어스메디컬은 2020년 페이스북 AI 연구소(Facebook AI Research)와 뉴욕대학교 의과대학(NYU School of Medicine)이 공동 개최한 MRI 가속영상 AI복원 대회(fastMRI Challenge)에서 전 부문 1위로 우승하며 기술력을 입증했다. 그리고 많은 병원과 환자가 해당 기술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스위프트엠알(SwiftMR)’을 개발, 상용화했다. 

스위프트엠알은 자기공명영상(MRI)의 촬영 시간을 최대 50%까지 단축하는 솔루션으로, 2020년 말 제품 개발 완료 후 2021년 2월 국내 식약처 품목 신고, 같은 해 10월 미국 FDA 승인까지 완료되었다. 2022년 1월을 기점으로 국내 시장에 정식 출시하였고, 출시 6개월 만에 10만 건 이상 사용되며 시장의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를 인정받아 본투글로벌센터 해외 진출 지원사업 및 시카고 수출현지화지원 사업에 선정되었으며, 미국과 유럽, 동남아, 남미 등 세계 각국으로의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에어스메디컬은 질병 없는 세상을 만든다는 비전을 갖고 있다. 지난 3월에는 공통의 가치를 추구하는 인공지능 로봇 스타트업인 아티큐와 합병했다. 이제 에어스메디컬은 영상 진단과 더불어 채혈을 비롯한 체외 진단 분야까지 범위를 확장하게 되었다. 뛰어난 기술력과 의료 분야의 전문성을 기반으로 의료 현장의 비용 구조를 혁신하는 검진 솔루션을 시장에 선보이고자 한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이혜성 에어스메디컬 대표는 “많은 부분 아날로그에 의존적인 기존 의료 현장의 문제를 해결함으로써 헬스케어 산업 생태계를 데이터 기반의 의료로 바꾸고자 한다”며 “이번 투자를 통해 병원이 필요로 하고 환자의 경험을 향상할 수 있는 진단검사 솔루션을 세계 시장으로 전파하는 것이 에어스메디컬의 목표”라고 전했다.

[medical AI 소식 전체 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