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Enterprise Exit

복지몰 전문 ‘현대이지웰’, 모바일 식권 ‘벤디스’ 371억원에 인수

2022-11-08 2 min read

복지몰 전문 ‘현대이지웰’, 모바일 식권 ‘벤디스’ 371억원에 인수

Reading Time: 2 minutes

현대이지웰이 국내 모바일 식권 1위 기업 벤디스인수한다고 8일 밝혔다. 현대이지웰은 이번 인수를 통해 기업이 임직원들의 식대를 지급하는 ‘식대복지사업’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한다.

현대이지웰은 조정호 벤디스 대표 등이 보유한 지분의 50%와 재무적투자자(FI) 등 일반 투자자 보유지분 전량을 포함해 지분 88.8%를 371억원에 인수한다. 조 대표는 벤디스 경영권 매각 이후에도 대표이사를 맡아 회사 경영에 지속 참여할 예정이다.

벤디스에 투자했던 투자자는 이번에 엑싯했는데, 주요 투자자로는 본엔젤스벤처파트너스, 우아한형제들, 산업은행, 네이버, 아주IB투자, KB인베스트먼트, KB증권, 부산은행 등이 있다. 

지난해 1월 현대백화점그룹에 편입된 현대이지웰은 일반기업과 공공기관 등 약 2100개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복지몰’을 위탁 운영하는 플랫폼 전문기업으로, 지난해 복지포인트 수주 규모 1조1000억원을 달성해 국내 선택적 복지제도시장 업계 1위를 달리고 있다.

이번에 인수한 벤디스는 국내 모바일 식권 시장 1위 업체(점유율 약 50%)로, 지난 2014년 국내에서 처음으로 모바일 식권 플랫폼 ‘식권대장’을 론칭했다. 지난해 거래액 638억원을 기록했고, 올해는 1000억원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번에 공시된 자료에 따르면 벤디스는 작년에 매출 87억원에 당기순손실 28억원을 기록했다. 

현대이지웰은 이번 벤디스 인수를 통해 선택적 복지 사업 포트폴리오 확대 및 미래 신성장 동력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한다. 특히 양사 협업 시너지를 활용해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으로 시장 지배력을 확대해 나간다는 구상이다. 현대이지웰 관계자는 “벤디스와 현대이지웰의 고객사 중복 비율도 낮아 이번 인수를 통한 향후 높은 시너지 창출도 예상된다”고 말했다.

현대이지웰은 이번 인수 후 양사 주요 실무진으로 구성된 ‘시너지 협의체’를 구성해 ▲고객사 및 가맹점 확대 ▲커머스 연계 ▲계열사 시너지 등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식권대장 이용자의 트래픽이 높은 점을 활용해 ‘식품구매(간편식․밀키트 판매)’, ‘임직원 혜택몰(복지몰)’ 등 커머스 사업도 더욱 확대할 방침이다.

장영순 현대이지웰 대표는 “이번 벤디스 인수를 통해 국내 최고의 토탈복지솔루션 제공 기업으로 발돋움할 계획”이라며 “새로운 미래성장 동력 확보로 기업가치 상승은 물론 주주가치 제고에도 긍정적인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인수합병 소식 전체보기]


투자자와 창업팀의 간극을 메울 수 있는 컨텐츠에 관심이 많은 초기 스타트업 투자자이자 와우테일(wowtale) 편집장(Chief Editor)이다. Linkedin Facebook투자실적
Leave a comment

댓글 남기기